기사최종편집일 2022-08-14 21:44

'암투병 중 사망설' 서정희 "돈 벌려고 날 팔아" 분노

기사입력 2022.06.27 10:50

 

(엑스포츠뉴스 이지은 인턴기자) 서정희가 가짜뉴스를 만든 유튜버에게 분노했다.

27일 서정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기 진실만 있어> 운영하는 유투버는 클릭수로 돈을 벌려고 암을 이겨내고 열심히 사는 저를 파네요'라는 글을 올렸다.


서정희가 글과 함께 올린 사진은 유튜브 썸네일 사진이다. 장례식에 참석한 연예인들이 비통해하는 모습과 함께 서정희의 영정 사진이 합성 되어 있어 충격을 선사했다. 이를 두고 서정희는 "'제가 병원에서 공식 상상했다. 그녀에게 이런일이 일어나다니 믿을수가없다'네요 영정사진까지 만들었네요"라는 말을 덧붙였다.

유방암 수술 후 항암치료를 이어나가고 있는 서정희가 올린 게시글에 많은 네티즌들이 분노했다.

한편 지난 4월 서정희의 소속사 조엔터테인먼트 측은 "서정희가 최근 유방암 초기 진단을 받고 수술을 받고 13일 퇴원했다"는 공식 입장을 전했다.

다음은 서정희 인스타 전문

<여기 진실만 있어>
운영하는 유투버는 클릭수로 돈을 벌려고 암을 이겨내고 열심히 사는 저를 파네요.
"제가 병원에서 공식 상상했다.
그녀에게 이런일이 일어나다니 믿을수가없다"네요
영정사진까지 만들었네요.
라고 자극적으로 유인하네요.
저는 29일. 4차 항암치료를 받을 예정이예요.
저는 이런 유투버들의 피해자이구요.
가족들 친구들 교회식구들 전화가 빗발치네요.
이런기사를 어찌할까요?

사진 = 서정희 인스타그램

이지은 기자 bayni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