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7-08 01:01
연예

'이규혁♥' 손담비, 예지원 이벤트에 감동…"사랑받는 신부" (스캉스)

기사입력 2022.05.24 08:31 / 기사수정 2022.05.24 16:45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호캉스 말고 스캉스’가 럭셔리한 호텔 체험기를 선보였다.

지난 23일 첫 방송된 ENA PLAY, MBN ‘호캉스 말고 스캉스’(이하 '스캉스')에서는 5성급 호텔의 최고급 객실 스위트룸에서 1박 2일간의 바캉스를 즐기는 예지원, 손담비, 소이현, 소유의 모습이 그려졌다.

‘스캉스’ 첫날, 네 사람은 서울의 심장 광화문에 있는 F 호텔로 향했다. 전통미와 모던함이 공존한 F 호텔만의 독보적인 무드는 보는 이들의 탄성을 자아냈고, 최고급 부대 시설을 갖춘 F 호텔에 입성한 이들이 도심 속에서 어떤 힐링 판타지를 선보일지 기대를 끌어올렸다.

그녀들은 VIP 고객 비서 맞춤 응대 서비스인 버틀러, 인룸 체크인, 엘리베이터 대기까지 VIP만을 위한 서비스에 박수갈채를 쏟아내는 것도 잠시, 호텔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스위트룸에 들어서자 깜짝 놀라기도. 주방, 서재, 트레이닝 룸, 건식 사우나, 미디어 룸, 잠들지 않는 서울의 뷰까지, 방송 최초로 공개된 F 호텔의 VVIP만을 위한 비밀스러운 공간은 모두의 눈을 뗄 수 없게 했다.

그런가 하면, 예지원은 범상치 않은 짐의 크기를 자랑해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두개의 가방을 들고 온 그녀는 신발, 수영복 할 것 없이 모든 물건을 종류별로 챙겨왔고, 멤버들까지 생각하는 마음으로 배려의 아이콘에 등극하기도. 이후 예지원, 손담비, 소이현, 소유는 예사롭지 않은 스캉스 룩으로 차려입었고, MZ 세대들이 호텔을 즐기는 방법을 따라 하며 SNS 사진 찍기에 나섰다.

한편 스위트와 언스위트 카드 찾기 저녁 미션에 나선 네 사람의 모습은 색다른 재미를 안겼다. 3분 동안 스위트룸 곳곳을 돌아다니며 카드 찾기에 나선 끝에 ‘스위트’ 카드를 찾은 손담비와 소이현은 최고급 식사를 누렸고, ‘언스위트’ 카드를 손에 쥔 예지원과 소유는 40년 된 전통 설렁탕을 먹게 됐다. 특히 참다랑어 타르타르, 템버 스테이크, 랍스터 등 이어지는 호텔 코스 요리는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했다.

이밖에도 호텔을 즐기는 그녀들의 4인 4색 방법이 눈길을 끌었다. 운동 메이트를 결성한 소이현과 소유는 피트니스에 나섰고, 예지원과 손담비는 수영을 하기도. 특별히 예지원은 스캉스 멤버들을 위한 수중 이벤트를 준비, 결혼을 앞둔 손담비에게 축하 메시지를 전하며 감동을 선사해 지켜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따스하게 물들였다.

방송 말미, 예지원, 손담비, 소이현, 소유는 국내 1위 바(Bar)를 자랑하는 F 호텔의 스피크이지바(불특정 다수에게 공개되지 않고 아는 사람만 찾아갈 수 있는 은밀한 가게를 통칭. 간판이 없고 출입구가 숨겨져 있는 것이 특징)로 발걸음을 옮겼다.  이들은 맞춤 칵테일을 즐기며 무르익어가는 분위기 속 솔직한 이야기를 통해 서로를 알아가는 뜻깊은 밤을 보냈고, 스위트룸의 매력을 안방극장에 생생히 전하며 ‘스캉스’의 세계로 인도했다.

이렇듯 예지원, 손담비, 소이현, 소유는 ‘스캉스’를 통해 누구나 한 번쯤 꿈꿔본 스위트룸을 마음껏 즐기며 시청자의 오감을 만족시키는 대리 힐링을 선사했다.

‘호캉스 말고 스캉스’는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사진=ENA PLAY, MBN '호캉스 말고 스캉스'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