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8 08:24
연예

노제, 대세는 대세네…"잠 부족해 숍 가까운 집 선호" (구해줘홈즈)

기사입력 2022.05.22 22:52

김노을 기자


(엑스포츠뉴스 김노을 기자) 댄서 노제가 자신이 선호하는 집 인프라를 언급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구해줘! 홈즈'에는 노제가 인턴 코디로 출연했다.

이날 노제는 어떤 인프라를 선호하는지에 대한 질문에 "예전에는 아무래도 연습실이 가까운 데를 선호했는데 지금은 잠이 부족해서 숍 가까운 곳이 좋더라"고 답했다.

앞서 노제의 동료인 아이키와 허니제이도 인턴 코디로 출연했던 바. 노제는 "상황극 많이 하니까 연기를 준비하라고 하더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언니들이 '춤은 네가 알아서 하고 콩트가 중요하다. 웃겨야 한다'고 조언해줬다"고 털어놨다.

옆에서 이를 듣던 양세찬은 "집 구하는 예능인데 콩트가 메인"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사진=MBC 방송화면

김노을 기자 sunset@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