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7 00:43
연예

'2세 임신' 진태현♥박시은, 축구장 데이트…"이사 가야하나"

기사입력 2022.04.27 19:10 / 기사수정 2022.04.27 19:07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둘째 임신 근황을 전했다.

진태현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아내 머리 커트하고 마이 베이비하고 강원fc fa cup 응원왔어요. 이기세요. 우리 베이비 첫 축구장이에요. 가즈아~~ #머리 커트한 예쁜 아내
#럽스타그램 #부부스타그램 #강원fc #k리그사랑합시다 #이러다 강원으로 이사 가야하나"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진태현은 아내 박시은과 나란히 앉아 사진을 찍는 모습이다. 부부는 마스크를 쓴 채 데이트를 즐기며 인증샷을 남기고 있다. 태교에 집중하는 부부의 근황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진태현은 배우 박시은과 결혼해 딸 다비다 양을 뒀으며 현재 둘째를 임신 중이다.

사진=진태현 인스타그램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