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5-26 08: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자유주제

수원삼성, '도쿄올림픽' 멤버 정승원 영입...3년 계약

기사입력 2022.01.28 09:56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2020 도쿄올림픽 멤버로 활약한 정승원이 수원 삼성으로 향했다.

K리그를 대표하는 멀티플레이어 정승원 선수가 수원삼성 유니폼을 입고 박건하호에 합류한다. 정승원 선수는 27일 구단과 입단 계약에 합의했다. 계약기간은 3년.

정승원은 2017년 K리그에 데뷔한 이후 윙어, 윙백, 중앙 미드필더를 가리지 않는 멀티 플레이어로 이름을 올리며, K리그 통산 121경기(8골14도움)를 활약한 베테랑 선수다.

이 같은 활약에 힘입어 2020년 AFC U-23챔피언십 대표로 우승을 경험했고, 지난해 도쿄올림픽에 출전하는 등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젊은 선수다.

정승원 선수는 왕성한 활동량을 바탕으로 한 하드워커 스타일로 기술과 스피드, 킥력을  두루 겸비하고 있어 올시즌 수원삼성의 전술 운용에 다양함을 불어 넣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승원은 ”프로 데뷔 후 첫 번째 이적이라 설렌다. 오로지 축구만 생각하고 팀에 보탬이 되도록 하겠다”며 “남해 전지훈련에서 하루 빨리 수원의 색깔에 적응하겠다. K리그에서 가장 큰 서포터스인 프렌테 트리콜로가 응원해주신다면 큰 힘이 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정승원은 27일 전지훈련지인 남해로 이동해 선수단에 합류했다. 

사진=수원삼성 제공
 


김정현 기자 sbjhk8031@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