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5-25 01: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딘딘 "신현빈, 옛날부터 좋아했던 누나"...무슨 사이? (신과 함께2)

기사입력 2022.01.14 10:48 / 기사수정 2022.01.14 11:13


(엑스포츠뉴스 백민경 인턴 기자) 딘딘이 배우 신현빈과의 오랜 인연을 고백했다.

14일 방송되는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23회 게스트로 가수 딘딘과 이탈리아 출신 방송인 알베르토 몬디가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딘딘은 어릴 때 누나들과 있었던 에피소드를 방출했다. 그는 “누나들이 항상 화이트의 ‘네모의 꿈’을 틀고 나를 때렸다. 그래서 이 노래를 들을 때마다 소름 끼친다”고 전해 이목을 모았다.

딘딘이 “7살 때부터 맞기 시작했다. 누나들에게 나는 나쁜 놈이었다”고 말하자, 4MC는 딘딘이 맞을 만한 행동을 했을 것이라고 확신했다. 이에 딘딘은 누나들에게 한 장난꾸러기 같은 행동들을 털어놨고, MC들은 “누나들이 착하다”라고 반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딘딘은 “누나 친구들이 집에 오면 나에게 심부름을 시켰는데 유일하게 내 편을 들어 준 누나가 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배우 신현빈이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어릴 때부터 좋아하는 누나인데 멋진 배우가 됐다. 역시 우리 누나”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런가 하면 딘딘은 “요즘 너무 결혼하고 싶다. 나는 항상 준비를 한다”며 미래에 생길 여자친구를 위해 준비한 계획들을 소개했다. 웃픈 계획에 4MC 모두 웃음을 터트렸다고 해 궁금증을 모은다. 

'신과 함께 시즌2'는 14일 오후 8시 채널S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엑스포츠미디어


백민경 기자 betty@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