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1-18 06:5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추성훈 딸' 추사랑, 반려견과 즐거운 시간…안경 뚫고 나오는 장난기

기사입력 2021.12.08 17:32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추성훈과 야노 시호의 딸 추사랑이 근황을 전했다.

8일 오후 추사랑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쿄로랑 행복한 시간"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추사랑은 강아지 쿄로와 함께 누워 카메라를 응시하는 모습이다. 안경을 쓴 채 장난기 넘치는 표정을 짓는 그의 모습에 많은 이들의 시선이 모였다.

2011년생으로 만 10세인 추사랑은 추성훈과 야노 시호의 딸로, '슈퍼맨이 돌아왔다'(슈돌)에 출연하면서 많은 인기를 끌었다.

최근에는 추성훈과 야노 시호의 인스타그램에 가끔씩 등장해 근황을 전하고 있으며, 모델로 활동 중이기도 하다.

사진= 추사랑 인스타그램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