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3 09:46
연예

'스위트홈' 이시영 "운동으로 체지방 8%, 2주 전부터 안 먹었다" (인터뷰)

기사입력 2020.12.23 11:56 / 기사수정 2020.12.23 11:56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배우 이시영이 캐릭터를 위해 체지방 8%의 몸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23일 온라인을 통해 넷플릭스 드라마 '스위트홈'에 출연한 이시영의 라운드 인터뷰가 진행됐다. 

'스위트홈'은 은둔형 외톨이 고등학생 현수(송강 분)가 가족을 잃고 이사 간 아파트에서 겪는 기괴하고도 충격적인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이시영은 원작 웹툰에 없는 캐릭터인 특수부대 출신의 전직 소방관 서이경 역을 맡았다. 그린홈에 범상치 않은 일이 일어남을 짐작하고 생존자로 살아남기 위해 누구보다 빠르게 몸을 던지며 그린홈의 리더 역할을 하는 인물이다. 

이날 이시영은 "저랑 송강, (이)진욱 선배는 액션이 많아서 액션스쿨에서 많이 연습했다. 과정은 다른 영화나 작품과 비슷한데 한두 달 더 길었던 것 같다. 개인적으로는 운동을 더 많이 했다"고 밝혔다.

극중 탄탄한 근육질의 몸을 선보였던 이시영은 "그동안 드라마, 영화에서 액션을 해왔는데 노출이 있는 액션은 처음라 부담도 됐다. 시나리오에서는 등이나 배가 나온다는 구체적인 지문은 없었다. 콘티도 나중에 받았지만 제 의상이 거의 속옷이라 어디가 보일지 몰라서 전신 운동을 골고루 했다. 거의 PT 위주로 운동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체지방에 대한 건 지시가 없지만 트레이너가 어느 정도 근육이 다 보이려면 평균 8~9%의 체지방을 유지해야 한다고 하더라. 당연히 수월하지는 않았다. 마지막 촬영이 다가올수록 식단을 많이 신경 썼던 것 같다. 사람마다 다르지만 저는 몸을 벌크업 했어야 해서 먹는 건 많이 먹었다. 못 먹어서 힘든 건 없었고 오히려 많이 먹어야 해서 힘들었다. 다만 촬영 2주 전부터 안 먹기 시작했다. 그 2주가 힘들었지 나머지는 잘 먹었다"고 말했다. 

이시영은 "작품을 보고 너무 기분이 좋았다. 제가 몸을 만들었지만 찍어주신 건 감독님이지 않나. 안 나올 수도 있는데 제 근육을 다 캐치해셔서 담아주셨다. 몸을 만든 사람 입장에서는 잘 나왔으면 좋겠다는 바람이 있다. 이응복 감독님께 개인적으로 감사하다"고 전했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넷플릭스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