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2-01 15:1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42세' 이유리, 손하트로 매력 발산…갈수록 귀여워지네

기사입력 2021.10.21 11:57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배우 이유리가 일상을 공유했다.

이유리는 21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이름을 적은 뒤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유리는 체크무늬 상의를 입은 채 카메라를 향해 손가락 하트를 날리는 모습이다. 이전에 공개됐던 '랄라랜드' 무대를 위한 모습과는 사뭇 다른 귀여움을 자랑해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1980년생으로 만 41세인 이유리는 2001년 드라마 '학교4'로 데뷔했으며, 2010년 12살 연상의 목사와 결혼했다.

현재는 '편스토랑'과 '랄라랜드'에 고정 출연 중이다.

사진= 이유리 인스타그램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