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7-24 17: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권진영 "살 빠졌을 때 치마 구입, 지금 안 들어가"(철파엠)

기사입력 2021.06.04 09:01 / 기사수정 2021.06.04 09:05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코미디언 권진영이 자신의 스타일을 밝혔다.

4일 방송된 SBS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FM'에는 고정 게스트 권진영이 출연했다.

DJ 김영철은 "집 옷장에 치마가 있나 없나"라고 물었다.

권진영은 "있긴 있다. 있는데 옛날에 살 빠졌을때, 살 찌기 전이어서 (지금은) 안 들어간다. 알지 않냐. 한참 살 빼고 그럴 때 치마를 샀다. 10년은 안 됐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자신만의 스타일에 대해서는 "헐렁한 스타일"이라며 "이제는 너무 타이트한 것, 옛날에는 스키니진을 고집했는데 지금은 고무줄 바지, 고무밴드가 들어간 바지가 편하다. 그런 거 아니면 입기 귀찮다"라고 답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SBS 라디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