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5-14 10:5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자신감 넘치는 투헬 "지금이 챔스 우승 적기"

기사입력 2021.04.13 18:09 / 기사수정 2021.04.13 18:29


[엑스포츠뉴스 정승우 인턴기자] 토마스 투헬 첼시 감독이 "(챔스) 우승 적기"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투헬 감독은 13일(이하 한국시간) FC포르투와의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을 앞두고 진행한 BBC와의 인터뷰에서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자신했다. 

투헬 감독은 "우리가 우승하는 데까지 5년, 3년 또는 2년이 걸릴 이유는 없지 않은가? 지금이 우승 적기"라고 말했다. 

첼시는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에서 포르투와 맞붙어 2-0으로 승리했다.

첼시와 포르투는 1차전과 마찬가지로 2차전 또한 세비야의 중립 구장에서 치러진다. 다만, 지난 1차전 경기가 포르투의 홈 경기 취급이었기 때문에 첼시는 원정 2득점이라는 고지를 점했다.

투헬 감독은 최소 3득점이 필요한 포르투가 공격적인 전술을 들고 나올 예정이라는 것을 알고 있음에도 전술에 큰 수정을 가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프랑스 대표팀 경기에서 햄스트링 부상을 당했던 은골로 캉테의 기용 여부에 대해서는 조심스러운 입장을 취했다. "일반적으로 캉테 없이 이런 큰 경기를 준비하는 것은 상상하기 어렵지만, 동시에 우리는 캉테의 부상 위험을 최소화해야 한다"라고 확답을 피했다.

첼시는 14일 오전 4시, 스페인 세비야의 라몬 산체스 피스후안 경기장에서 FC포르투와의 2020/21시즌 챔피언스리그 2차전 홈 경기를 치른다.

sports@xportsnews.com / 사진=연합뉴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