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17 02:0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유랑마켓' 관전포인트 #3...#스타의 물건 #중고거래 체험 #3MC 케미

기사입력 2020.02.13 11:10 / 기사수정 2020.02.13 11:13


[엑스포츠뉴스 최지희 인턴기자] '유랑마켓'이 첫 방송을 앞두고 관전 포인트 세 가지를 공개했다.

오는 16일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스타와 직거래-유랑마켓(이하 '유랑마켓)'이 첫 방송된다. '유랑마켓'은 스타 의뢰인이 직접 자신의 물건을 온라인 중고 장터에 올리고 동네 주민과 거래하는 내 물건 심폐소생 프로젝트. 첫 게스트로는 플로리스트 문정원이 함께한다.

'유랑마켓' 제작진은 스타의 물건, 그에 담긴 이야기, 동네 이웃과의 만남, 그리고 3MC의 케미까지 즐거움과 정보가 풍부하다며 본방송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포인트 1. 골라보는 재미가 쏠쏠한 스타의 물건

제작진은 "물건을 보면 그 사람이 보인다는 격언처럼 물건으로 스타의 삶을 엿볼 수 있을 것"이라고 첫 번째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유랑마켓'에서는 천 원짜리 볼펜부터 고가의 전자제품까지 의뢰인의 집에 잠든 물건을 통해 성격과 삶의 여정을 짚어보며 시청자들의 공감대를 이끌고, 궁금증을 충족시킨다.

#포인트 2. 모바일 중고거래 체험

최근 비움과 공유의 경제가 이슈가 되는 가운데, '유랑마켓'에서 직접 스타와 함께 '안 해본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해본 사람은 없다'는 모바일 중고거래에 도전한다. 제작진은 "번거로운 오프라인 벼룩시장이 아닌 누구나 쉽게 도전할 수 있는 모바일 중고거래의 순기능을 경험하고, 그 매력을 파헤칠 예정"이라고 전했다.

#포인트 3. 스타X동네이웃X3MC의 환상 케미

'우리 동네에 연예인이 산다' 소문만 무성했던 우리 동네 스타와 이웃 간의 만남이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다. 덧붙여 예리한 눈썰미와 사이다 멘트를 장착한 서장훈과 소통능력과 흥정실력을 갖춘 장윤정, 그리고 B급 매력을 자랑하는 유세윤이 뭉쳐 스타를 돕는다. 스타 의뢰인과 동네 이웃의 대본 없는 만남과 이를 돕는 3MC의 호흡이 시청자들에게 건강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JTBC '스타와 직거래-유랑마켓'은 오는 16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스타와 직거래-유랑마켓'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