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9 18:34
연예

'슈퍼맨' 서흔·조이·하은, 첫돌 맞이 '합동 돌잔치' 공개

기사입력 2016.12.23 08:12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세 친구 서흔-조이-하은이 첫돌을 맞아 합동 돌잔치를 실시한다. 

오는 25일 크리스마스 특집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162회에서는 ‘크리스마스의 기적’이 방송된다. 이 가운데 지난 8개월간 ‘슈퍼맨’을 통해 동고동락했던 서흔-조이-하은이 합동 돌잔치를 연다. 특히 세 친구는 2015년생 동갑내기로 아이들부터 아빠들까지 끈끈한 우정을 쌓고 있다. 이에 세 가족이 생애 첫 생일도 함께 축하할 예정으로 기대감이 한껏 증폭된다. 

공개된 스틸 속 서흔-조이-하은은 돌잔치 주인공답게 새하얀 드레스를 커플로 맞춰 입었는데, 마치 아기 천사가 인간 세상에 내려온 듯한 역대급 비주얼을 자랑해 시선을 강탈한다. 그런가 하면 돌잔치에 세 아빠뿐만 아니라 엄마들까지 총출동해 일 년 동안 별탈 없이 잘 자라준 세 친구를 축하해주고 있어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세 친구는 기뻐하는 엄마 아빠와 달리 어리둥절한 표정으로 자신들의 첫돌 케이크를 바라보며 호기심 본능을 발휘하고 있는데, 머리부터 발끝까지 쌍둥이처럼 똑 닮아 있어 시선을 고정시킨다.

한편 돌잡이에서 하은은 엄마 소이현의 마음을 읽은 건지 엄마 아빠의 마음에 쏙 든 물건을 들어 올려 환호를 자아냈다. 조이는 1초의 망설임도 없이 물건을 낚아챘는데, 양동근은 조이가 든 물건을 목격하곤 너털웃음을 자아내 과연 조이가 돌잡이로 무엇을 잡았을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나아가 세 아빠는 서흔-하은-조이의 첫돌을 맞아 셀프 돌사진 촬영에 도전했다. 세 아빠는 서흔-조이-하은이 앞으로도 평생 친구가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3단 변신의 과정을 담은 돌사진 남겼는데, 공개된 깜찍한 꼬마 산타와 더불어 예상치 못한 비주얼의 돌사진을 남겨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162회는 오는 25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KBS

전아람 기자 kindbell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