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10 13:33
연예

'페이지터너' 김소현 "못된 친구를 연기하는 건 처음"

기사입력 2016.03.24 11:42 / 기사수정 2016.03.24 12:14


[엑스포츠뉴스=한인구 기자] 김소현이 자신이 맡은 '페이지터너'의 캐릭터에 대해 설명했다.

KBS 2TV 3부작 드라마 '페이지터너' 제작발표회가 24일 서울 영등포구 63컨벤션센터 사이프러스홀에서 열렸다. 이재훈 감독, 배우 김소현, 지수, 신재하가 참석했다.

이날 김소현은 "이렇게 못 된 친구를 연기하는 것은 처음이다. 엄마와 심한 갈등을 겪는 인물이다. 친구들에게 까칠하지만, 엄마의 말을 순종적으로 따른다"고 말했다.

김소현은 한주예술고등학교 피아노과 1등을 한번도 내놓은 적 없는 피아노 천재 윤유슬로 등장한다.

이어 "엄마와의 갈등이 공감됐다. 제 또래 친구들이 '페이지터너'를 보시면 부모님과의 상황을 풀어나갈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in999@xportsnews.com / 사진 = ⓒ 권태완 기자

한인구 기자 in999@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