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7 04:57
연예

"개X아 너만 좋은 거 보냐"…홍석천, 오랜만 마주친 악플에 '강력 대응'

기사입력 2024.07.11 16:02



(엑스포츠뉴스 장인영 기자) 방송인 홍석천이 악플에 강력 대응을 예고했다. 

11일 홍석천은 개인 계정에 "보석함 보면서 이런 느낌인가요? 이런 악플 오랜만이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홍석천이 한 누리꾼과 나눈 다이렉트 메시지 내용이 담겼다. 먼저 누리꾼은 홍석천에게 "야 이 개X아. 너만 좋은 거 보면 다냐"라고 보냈고, 홍석천은 이에 "고소할게요. 변호사가 이런 거 고소감이라고 하던데 기다려요"라고 응수했다.

이 누리꾼은 "죄송합니다. 보석함 형만 좋은 거 보는 것 같아서 그랬어요"라면서 "근데 뭘로 고소해요? 고소하세요. 무고죄로 역으로 날려버릴라니까"라고 반응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1971년 생으로 만 53세인 홍석천은 1995년 제4회 KBS 대학개그제를 통해 공채 12기 코미디언으로 데뷔했다. 현재 홍석천이 SNS에서 팔로우한 5000여명의 남성 중에서 게스트를 섭외해 인터뷰하는 웹예능 '홍석천의 보석함' 진행을 맡고 있다.

사진=홍석천 계정 

장인영 기자 inzero6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