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6 19:17
연예

"비난 받을 각오"…마이크로닷, 오늘(24일) '부모 빚투' 논란 후 첫 기자간담회 [엑's 투데이]

기사입력 2024.06.24 07:25 / 기사수정 2024.06.24 07:25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부모 빚투' 논란으로 활동을 중단했던 래퍼 마이크로닷이 오늘(24일) 신보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를 열고 대중 앞에 나선다. 

마이크로닷은 24일 오후 서울 모처에서 새 EP 앨범 '다크사이드(DARKSIDE)' 발매를 앞두고 쇼케이스 및 기자간담회를 개최한다. 이는 지난 2018년 부모의 빚투 논란 이후로 활동을 멈춘 마이크로닷이 약 6년 만에 갖는 공식 행사다. 

이번 신보에 대해 마이크로닷은 그의 진솔한 감정을 그대로 녹여낸 앨범이라며 힙합 아티스트로서 한층 성숙하고 발전된 모습을 기대케 한 바. 부모 빚투 논란 이후 혼자만의 음악 활동을 꾸준히 이어온 그가 대중 앞에 정식으로 나서는 이번 자리에서 어떤 이야기를 전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마이크로닷은 지난 2018년 부모의 채무 불이행 논란이 크게 일면서 모든 활동을 접고 자숙 기간을 가졌다. 

지난해 MBN '특종세상'에 출연해 근황을 공개했던 그는 "저는 사실 (사건을) 해결해야 하고, 해결하는 것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앞으로도 욕과 비난을 많이 받을 각오를 하고, 쉽지 않을 거라는 것도 충분히 알고 있지만 다시 한국 대중 앞에 음악과 활동하는 꿈을 다시 이뤄내고 싶다"며 복귀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더빅브라더스무브먼트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