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3 00:46
스포츠

토트넘 충격적 입장 나왔다 "손흥민에 사과했잖아"…빗발치는 항의, 그러나 공식적 침묵→한국 투어 '정면돌파 강공책' 분위기

기사입력 2024.06.19 12:16 / 기사수정 2024.06.19 12:16

한 국내 축구 팬이 지난 18일 토트넘 홋스퍼 구단으로부터 벤탄쿠르의 인종차별 관련 발언에 대해 문의한 답변 내용을 공개했다. 구단 CS팀은 메일을 통해 우리는 벤탄쿠르가 동료이자 주장, 손흥민에게 사과한 것을 확인해 줄 수 있다. 두 선수는 현재 사적으로 직접 이 상황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구단은 긍정적인 결과를 위해 필요한 지원을 제공할 것임을 확신하며 모든 선수와 스태프들이 우리의 다양성, 동등함, 포용 목표에 부합하는 교육을 제공할 것이다. 어떤 형태의 차별도 우리 구단, 경기 중이나 우리의 사회 내에 있을 수 없으며 우리는 이에 영향을 받은 어떤 선수라도 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연합뉴스, 토트넘
한 국내 축구 팬이 지난 18일 토트넘 홋스퍼 구단으로부터 벤탄쿠르의 인종차별 관련 발언에 대해 문의한 답변 내용을 공개했다. 구단 CS팀은 메일을 통해 우리는 벤탄쿠르가 동료이자 주장, 손흥민에게 사과한 것을 확인해 줄 수 있다. 두 선수는 현재 사적으로 직접 이 상황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구단은 긍정적인 결과를 위해 필요한 지원을 제공할 것임을 확신하며 모든 선수와 스태프들이 우리의 다양성, 동등함, 포용 목표에 부합하는 교육을 제공할 것이다. 어떤 형태의 차별도 우리 구단, 경기 중이나 우리의 사회 내에 있을 수 없으며 우리는 이에 영향을 받은 어떤 선수라도 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연합뉴스, 토트넘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한국 축구 팬들의 분노를 끌어 올린 로드리고 벤탄쿠르의 손흥민을 향한 인종 차별에 대해 토트넘 홋스퍼 구단이 미온적인 태도로 화를 돋구게 하고 있다. 

한 국내 축구 팬이 지난 18일 토트넘 홋스퍼 구단으로부터 벤탄쿠르의 인종차별 관련 발언에 대해 문의한 답변 내용을 공개했다. 

구단 CS(고객서비스)팀은 메일을 통해 "우리는 벤탄쿠르가 동료이자 주장, 손흥민에게 사과한 것을 확인해 줄 수 있다. 두 선수는 현재 사적으로 직접 이 상황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구단은 긍정적인 결과를 위해 필요한 지원을 제공할 것임을 확신하며 모든 선수와 스태프들이 우리의 다양성, 동등함, 포용 목표에 부합하는 교육을 제공할 것이다. 어떤 형태의 차별도 우리 구단, 경기 중이나 우리의 사회 내에 있을 수 없으며 우리는 이에 영향을 받은 어떤 선수라도 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한 국내 축구 팬이 지난 18일 토트넘 홋스퍼 구단으로부터 벤탄쿠르의 인종차별 관련 발언에 대해 문의한 답변 내용을 공개했다. 구단 CS팀은 메일을 통해 우리는 벤탄쿠르가 동료이자 주장, 손흥민에게 사과한 것을 확인해 줄 수 있다. 두 선수는 현재 사적으로 직접 이 상황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구단은 긍정적인 결과를 위해 필요한 지원을 제공할 것임을 확신하며 모든 선수와 스태프들이 우리의 다양성, 동등함, 포용 목표에 부합하는 교육을 제공할 것이다. 어떤 형태의 차별도 우리 구단, 경기 중이나 우리의 사회 내에 있을 수 없으며 우리는 이에 영향을 받은 어떤 선수라도 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spklinherb SNS
한 국내 축구 팬이 지난 18일 토트넘 홋스퍼 구단으로부터 벤탄쿠르의 인종차별 관련 발언에 대해 문의한 답변 내용을 공개했다. 구단 CS팀은 메일을 통해 우리는 벤탄쿠르가 동료이자 주장, 손흥민에게 사과한 것을 확인해 줄 수 있다. 두 선수는 현재 사적으로 직접 이 상황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구단은 긍정적인 결과를 위해 필요한 지원을 제공할 것임을 확신하며 모든 선수와 스태프들이 우리의 다양성, 동등함, 포용 목표에 부합하는 교육을 제공할 것이다. 어떤 형태의 차별도 우리 구단, 경기 중이나 우리의 사회 내에 있을 수 없으며 우리는 이에 영향을 받은 어떤 선수라도 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spklinherb SNS


같은 날,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번 일은 손흥민 뿐만 아니라 아시아인 전체를 모독하는 발언이라며 EPL 사무국과 토트넘 포함 EPL 전 구단에 항의 메일을 보냈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메일에서는 '토트넘 구단은 벤탄쿠르에 강력한 처벌을 내려야만 하며, 이를 계기로 EPL 모든 구단에서 다시는 인종차별이 재발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전세계 축구 팬들은 이번 사태에 대한 명확한 후속 조치를 기다리고 있다. 어서 빨리 현명한 조치를 취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 국내 축구 팬이 지난 18일 토트넘 홋스퍼 구단으로부터 벤탄쿠르의 인종차별 관련 발언에 대해 문의한 답변 내용을 공개했다. 구단 CS팀은 메일을 통해 우리는 벤탄쿠르가 동료이자 주장, 손흥민에게 사과한 것을 확인해 줄 수 있다. 두 선수는 현재 사적으로 직접 이 상황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구단은 긍정적인 결과를 위해 필요한 지원을 제공할 것임을 확신하며 모든 선수와 스태프들이 우리의 다양성, 동등함, 포용 목표에 부합하는 교육을 제공할 것이다. 어떤 형태의 차별도 우리 구단, 경기 중이나 우리의 사회 내에 있을 수 없으며 우리는 이에 영향을 받은 어떤 선수라도 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연합뉴스
한 국내 축구 팬이 지난 18일 토트넘 홋스퍼 구단으로부터 벤탄쿠르의 인종차별 관련 발언에 대해 문의한 답변 내용을 공개했다. 구단 CS팀은 메일을 통해 우리는 벤탄쿠르가 동료이자 주장, 손흥민에게 사과한 것을 확인해 줄 수 있다. 두 선수는 현재 사적으로 직접 이 상황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구단은 긍정적인 결과를 위해 필요한 지원을 제공할 것임을 확신하며 모든 선수와 스태프들이 우리의 다양성, 동등함, 포용 목표에 부합하는 교육을 제공할 것이다. 어떤 형태의 차별도 우리 구단, 경기 중이나 우리의 사회 내에 있을 수 없으며 우리는 이에 영향을 받은 어떤 선수라도 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연합뉴스


서 교수는 EPL 사무국 및 토트넘 등에서 신속한 조치가 취해지지 않을 경우 FIFA에도 고발할 예정이다.

영국 BBC는 지난 15일(한국시간) 벤탄쿠르가 손흥민에게 인종차별적 농담을 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고 전했다. 이는 벤탄쿠르가 우루과이, 방송에 출연해 농담하면서 벌어졌다. 

인터뷰 진행자가 "네 유니폼은 이미 가지고 있으니 한국인 유니폼을 가져다줄 수 있나?"라고 물어보자, 벤탄쿠르는 "쏘니?"라고 되물었다. 진행자가 "세계 챔피언의 것도 좋다"라고 말하자 벤탄쿠르는 "아니면 쏘니 사촌 거는 어떤가. 어차피 걔네 다 똑같이 생겼잖아"라고 받아쳤다. 아시아인은 모두 똑같이 생겼다는 인종차별적 발언이었다.

벤탄쿠르의 발언에 팬들은 깜짝 놀랐다. 트리뷰나에 따르면 팬들은 "큰일이다", "아버지 조용히 하세요. 심지어 자기 딸이 더 잘 아는 것 같네", "쏘니는 가장 훌륭한 축구선수로 알려져 있다. 벤탄쿠르가 농담이었다고 주장해도 정말 엿같은 일이다.", '내일 한국인들이 깨어나면 벤탄쿠르 SNS는 쓰레기통이 되겠네"라며 적절하지 않은 발언이었다고 질책했다.

손흥민 소속팀인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가 며칠 전 발생한 로드리고 벤탄쿠르의 손흥민 인종차별 발언에 침묵으로 일관하는 가운데, 토트넘 직원들이 휴가 중이며 돌아와도 특별한 발표는 없을 것 같다는 주장이 나왔다. 토트넘 팬들은 하루 뻘리 구단이 합리적인 대응 및 발표를 해서 상식적인 구단이라는 점을 입증해달라고 아우성이다. 토트넘 사정에 정통한 폴 오키프 기자는 토트넘이 지금 시즌 직후 휴가 중이라 대응하지 않고 있으나 아마 복귀하더라도 벤탄쿠르 관련 발표를 할지는 물음표라고 분석했다. 사진은 벤탄쿠르의 사과문. SNS
손흥민 소속팀인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가 며칠 전 발생한 로드리고 벤탄쿠르의 손흥민 인종차별 발언에 침묵으로 일관하는 가운데, 토트넘 직원들이 휴가 중이며 돌아와도 특별한 발표는 없을 것 같다는 주장이 나왔다. 토트넘 팬들은 하루 뻘리 구단이 합리적인 대응 및 발표를 해서 상식적인 구단이라는 점을 입증해달라고 아우성이다. 토트넘 사정에 정통한 폴 오키프 기자는 토트넘이 지금 시즌 직후 휴가 중이라 대응하지 않고 있으나 아마 복귀하더라도 벤탄쿠르 관련 발표를 할지는 물음표라고 분석했다. 사진은 벤탄쿠르의 사과문. SNS


또 아시아인의 외모가 거의 비슷하다는 명백한 인종차별적인 발언이다. 벤탄쿠르에게 농담일지 몰라도 그가 평소 동양인을 어떻게 생각하고 있는지 보여줬기에 많은 팬들이 큰 충격을 받았다.

특히 벤탄쿠르가 평소 손흥민과 절친한 관계로 유명하기에 팬들의 배신감은 더 컸다. 손흥민이 지난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을 앞두고 경기 중 안와 골절 부상을 입어 대회 참가 여부가 불투명했을 때 손흥민을 위로해 준 선수 중 한 명인 벤탄쿠르였다.

이를 잊지 않은 손흥민은 지난해 10월 벤탄쿠르가 장기 부상에서 돌아와 복귀전을 가졌을 때 "벤탄쿠르는 날 미소 짓게 하는 믿을 수 없는 선수"라며 "우린 그가 돌아오기를 기다렸고, 난 벤탄쿠르가 오늘 그라운드에 나타났을 때 흥분했다"라고 밝혔다.

로드리고 벤탄쿠르의 손흥민, 그리고 한국인을 향한 인종 차별이 도마 위에 오르면서 오는 여름 토트넘 홋스퍼의 방한 프리시즌 투어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토트넘은 오는 7월 말 한국을 2년 만에 방문한다. 토트넘은 7월 31일 팀 K리그, 8월 3일 김민재의 소속팀 바이에른 뮌헨과 두 차례 경기를 치른다. 연합뉴스
로드리고 벤탄쿠르의 손흥민, 그리고 한국인을 향한 인종 차별이 도마 위에 오르면서 오는 여름 토트넘 홋스퍼의 방한 프리시즌 투어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토트넘은 오는 7월 말 한국을 2년 만에 방문한다. 토트넘은 7월 31일 팀 K리그, 8월 3일 김민재의 소속팀 바이에른 뮌헨과 두 차례 경기를 치른다. 연합뉴스


이어 "벤탄쿠르는 내 좋은 친구 중 한 명이다. 심지어 내가 작년에 부상을 당했을 때도 뒤에서 날 지지해 줬다"라며 "벤탄쿠르가 건강하게 돌아온 것에 대해 매우 감사하다"라고 덧붙였다.

논란이 커지자, 벤탄쿠르는 곧바로 사과문을 작성했다. 벤탄쿠르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쏘니 내 형제여! 너에게 일어난 일에 대해 사과할게. 그건 매우 나쁜 농담이었다! 내가 널 사랑하고, 너를 존중하지 않는다거나 너와 다른 사람들을 상처 입히려고 했던 게 절대 아니라는 걸 알아줘! 사랑해 내 형제!"라며 손흥민 계정을 태그해 사과했다.

하지만 논란은 사그라지지 않았다. 손흥민의 별명인 쏘니(Sonny) 표기를 'Sony'로 하는가 하면, 해당 사과문을 게시물이 아닌 인스타그램 스토리 기능으로 공유해 단 24시간 동안 노출되도록 해 진정성이 의심되는 상태다. 

벤탕쿠르가 15일(한국시간) 우루과이의 한 방송 프로그램 '포르 라 카미세타(Por la Camiseta)'에 출연해 농담을 하다가 손흥민과 아시아인을 향해 인종차별 발언을 해 논란이 됐다. 해당 발언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퍼지면서 인종 차별 논란이 일었고 이것이 커지자, 베탕쿠르는 곧바로 사과했다. 하지만 지난 2017년 한국에서 인종차별 행동이 포함된 세레머니를 한 페데리코 발베르데에 이어 벤탕쿠르도 인종차별적 발언을 하면서 게속된 남미 지역 선수들의 행동이 눈살을 찌뿌리게 하고 있다. 연합뉴스
벤탕쿠르가 15일(한국시간) 우루과이의 한 방송 프로그램 '포르 라 카미세타(Por la Camiseta)'에 출연해 농담을 하다가 손흥민과 아시아인을 향해 인종차별 발언을 해 논란이 됐다. 해당 발언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퍼지면서 인종 차별 논란이 일었고 이것이 커지자, 베탕쿠르는 곧바로 사과했다. 하지만 지난 2017년 한국에서 인종차별 행동이 포함된 세레머니를 한 페데리코 발베르데에 이어 벤탕쿠르도 인종차별적 발언을 하면서 게속된 남미 지역 선수들의 행동이 눈살을 찌뿌리게 하고 있다. 연합뉴스


벤탄쿠르는 사과문을 올린 뒤, 개의치 않는 듯 우루과이 대표팀에서 훈련을 이어가고 있다. 그는 17일 다시 한번 자신의 스토리 기능을 통해 훈련장 출근 사진을 공유하면서 당당한 모습을 보였다. 

당사자인 손흥민도 이에 대해 반응하지 않는 모습이다. 그는 현재 국내에 머무르며 휴가를 즐기고 있다. 지난 17일엔 대표팀 동료인 골키퍼 김승규와 모델 김진경의 결혼식에 참석해 다른 동료들과 함께 시간을 보냈다. 

토트넘은 그 사이 18일 공개된 2024-2025시즌 프리미어리그 일정을 공개하는 게시물을 업로드했다. 토트넘은 특히 런던 더비를 모아 놓은 게시물에 손흥민을 메인 모델로 활용해 인종차별 상황애 개의치 않는 모습을 보였다.

한 국내 축구 팬이 지난 18일 토트넘 홋스퍼 구단으로부터 벤탄쿠르의 인종차별 관련 발언에 대해 문의한 답변 내용을 공개했다. 구단 CS팀은 메일을 통해 우리는 벤탄쿠르가 동료이자 주장, 손흥민에게 사과한 것을 확인해 줄 수 있다. 두 선수는 현재 사적으로 직접 이 상황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구단은 긍정적인 결과를 위해 필요한 지원을 제공할 것임을 확신하며 모든 선수와 스태프들이 우리의 다양성, 동등함, 포용 목표에 부합하는 교육을 제공할 것이다. 어떤 형태의 차별도 우리 구단, 경기 중이나 우리의 사회 내에 있을 수 없으며 우리는 이에 영향을 받은 어떤 선수라도 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토트넘 홋스퍼
한 국내 축구 팬이 지난 18일 토트넘 홋스퍼 구단으로부터 벤탄쿠르의 인종차별 관련 발언에 대해 문의한 답변 내용을 공개했다. 구단 CS팀은 메일을 통해 우리는 벤탄쿠르가 동료이자 주장, 손흥민에게 사과한 것을 확인해 줄 수 있다. 두 선수는 현재 사적으로 직접 이 상황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구단은 긍정적인 결과를 위해 필요한 지원을 제공할 것임을 확신하며 모든 선수와 스태프들이 우리의 다양성, 동등함, 포용 목표에 부합하는 교육을 제공할 것이다. 어떤 형태의 차별도 우리 구단, 경기 중이나 우리의 사회 내에 있을 수 없으며 우리는 이에 영향을 받은 어떤 선수라도 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토트넘 홋스퍼


토트넘 사정에 능통한 유력 기자 오키프는 같은 날, 토트넘 팬이 벤탄쿠르의 인종차별에 대해 토트넘이 왜 반응이 없냐는 질문에 "모두가 휴가를 떠나서 그렇다"며 "그들이 돌아와도 그들이 발표할지는 의문이다"고 답했다. 

토트넘은 일단 개인의 문의에 응답했지만, 이마저도 사실 확인해 그쳤을 뿐 구단의 공식 입장이 아니라는 점에서 여전히 이번 사건을 그냥 지나치려는 의도를 보이고 있다. 

토트넘은 당장 오는 7월 중순 일본과 한국 프리시즌 투어가 잡혀 있다. 특히 한국에서 7월 31일 오후 8시, 그리고 8월 3일 오후 8시 모두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프리시즌 2경기를 치른다. 이외에도 다양한 활동들로 한국 팬들과 소통할 계획이었다 .

하지만 이번 인종차별 이슈에 대해 토트넘이 미온적인 태도로 대응하면서 국내 축구 팬들의 화는 당분간 사라지지 않을 전망이다. 

한 국내 축구 팬이 지난 18일 토트넘 홋스퍼 구단으로부터 벤탄쿠르의 인종차별 관련 발언에 대해 문의한 답변 내용을 공개했다. 구단 CS팀은 메일을 통해 우리는 벤탄쿠르가 동료이자 주장, 손흥민에게 사과한 것을 확인해 줄 수 있다. 두 선수는 현재 사적으로 직접 이 상황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구단은 긍정적인 결과를 위해 필요한 지원을 제공할 것임을 확신하며 모든 선수와 스태프들이 우리의 다양성, 동등함, 포용 목표에 부합하는 교육을 제공할 것이다. 어떤 형태의 차별도 우리 구단, 경기 중이나 우리의 사회 내에 있을 수 없으며 우리는 이에 영향을 받은 어떤 선수라도 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연합뉴스
한 국내 축구 팬이 지난 18일 토트넘 홋스퍼 구단으로부터 벤탄쿠르의 인종차별 관련 발언에 대해 문의한 답변 내용을 공개했다. 구단 CS팀은 메일을 통해 우리는 벤탄쿠르가 동료이자 주장, 손흥민에게 사과한 것을 확인해 줄 수 있다. 두 선수는 현재 사적으로 직접 이 상황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구단은 긍정적인 결과를 위해 필요한 지원을 제공할 것임을 확신하며 모든 선수와 스태프들이 우리의 다양성, 동등함, 포용 목표에 부합하는 교육을 제공할 것이다. 어떤 형태의 차별도 우리 구단, 경기 중이나 우리의 사회 내에 있을 수 없으며 우리는 이에 영향을 받은 어떤 선수라도 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spklineherb, 토트넘 SNS

김정현 기자 sbjhk803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