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7 03:47
연예

"어도어 임시주총, 31일 연다"…하이브 요청 안건=민희진 해임일까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4.05.10 09:41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어도어 임시주주총회가 오는 31일 열린다. 

어도어는 10일 오전 감사 결과를 공개하며 "오늘 이사회는 감사를 포함한 구성원 전원이 참석해, 5월 31일 임시주주총회를 열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이어 "임시주주총회의 안건은 하이브가 요청한 내용으로 의결됐다"고 전했다. 

이날 오전 어도어 이사회가 진행됐다. 어도어 이사진은 민희진 대표를 비롯해 신모 부대표(VP), 김모 수석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이날 어도어 이사회는 임시주주총회 안건을 논의하기 위함. 이에 임시주주총회일은 오는 31일로 결정됐다. 

어도어에 따르면 임시주주총회 안건은 하이브가 요청한 내용으로 의결됐다. 하이브는 어도어 지분 80%를 보유 중으로, 이에 민희진 어도어 대표의 해임안이 상정, 통과되는 것은 막기 힘들 전망. 하이브의 요청 내용이 무엇인지 시선이 쏠린다. 

한편 하이브는 지난달 22일 민 대표와 어도어 경영진의 '경영권 탈취 시도' 의혹을 제기하면서 감사에 착수했다. 이후 민 대표는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해명에 나서기도 했다. 이들의 갈등은 봉합되지 않았으며, 결국 임시주주총회가 열리게 됐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