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4 20:09
연예

차세대 정서주X원조 김연자 트로트 대결…듀엣 성사 (미스쓰리랑)

기사입력 2024.04.24 17:13 / 기사수정 2024.04.24 17:13



(엑스포츠뉴스 박서영 기자) 김연자, 진성, 김연우도 과몰입하게 한 '미스쓰리랑' 첫 방송이 단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25일 첫 방송되는 TV CHOSUN '미스쓰리랑'은 '미스트롯3' TOP7(정서주, 배아현, 오유진, 미스김, 나영, 김소연, 정슬)과 염유리, 진혜언 등 화제의 참가자들이 전국 각지에서 응원해 주는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지역별 점수를 걸고 노래 대결을 펼치는 전국 팬심 쟁탈쇼다.

'마스터 BIG3' 특집으로 꾸려지는 '미스쓰리랑' 첫 회에서는 김연자, 진성, 김연우가 게스트로 함께하며 다채로운 무대와 믿고 보는 재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에서 차세대 트로트 여제 정서주와 원조 트로트 여제 김연자의 스페셜 듀엣 무대가 성사됐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자극한다.



두 명의 트로트 여제가 함께 부르는 김연자의 '수은등'은 안방 1열 시청자들에게 선물 같은 무대가 될 전망이다.

'미스쓰리랑'에서 최초로 공개되는 정서주와 김연자의 환상적 하모니에 관심이 집중된다.

'보컬의 신' 김연우의 스페셜 무대도 준비된다.

양지은의 '그 강을 건너지마오'를 선곡한 김연우는 "트로트 가수들 앞에서 트로트를 부르는 것은 처음"이라며 긴장감을 보이기도 했다. 이내 펼쳐진 김연우 표 트로트 무대에 김연자는 "노래도 퍼펙트, 얼굴도 퍼펙트, 의상도 퍼펙트"라며 찬사를 건넸다고 전해진다.

그간 쉽게 접할 수 없었던 김연우의 트로트 무대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그런가 하면 이날 김연자, 진성, 김연우는 '미스트롯3' 이후 2달 만에 성사된 TOP7의 트로트 대결에 극도의 몰입감을 보였다는 전언이다.

점잖던 김연우가 노래방 기계를 탓하며 점수를 부정하는가 하면, 진성은 "울분을 토하게 만든다"며 대결에 과몰입해 웃음을 안긴다. 스페셜 무대부터 열띤 응원까지 멤버들을 위한 전폭 지원에 나선 세 사람의 활약은 '미스쓰리랑' 본 방송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한편, TV CHOSUN '미스쓰리랑'은 25일 오후 10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사진 = 미스쓰리랑

박서영 기자 dosanba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