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18 08:48
연예

'송혜교·제니 절친' 신현지, 톱모델 클래스…동갑 매니저와 어색 (전참시)

기사입력 2024.04.19 08:41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전참시’에 세계적인 톱모델 신현지가 출격한다.

20일 방송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는 월드클래스 모델 신현지의 일상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세계 4대 패션 위크 접수는 물론, 세계 모델 랭킹 TOP 50를 석권한 명실상부 ‘톱모델’ 신현지의 일상이 그려진다. 신현지는 집 앞을 걷기만 해도 패션쇼 런웨이를 연상하게 하는 남다른 포스로 모두를 놀라게 한다.

이어 신현지는 유창한 영어 실력을 뽐내며 뉴욕 매니저와 스케줄 관련 통화를 나누는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세계 각국에 매니저가 있을 정도로 꽉 찬 스케줄을 소화중인 신현지는 오랜만에 한국 매니저를 만나 근황을 묻는다.

신현지가 해외에 나가 있는 시간이 많다 보니 몇 번 만나지 못했다고 한다. 이로 인해 96년생 동갑내기 매니저와 신현지 사이에서 어색한 기류가 흘렀다고 전해져 이들의 조합에도 눈길이 쏠린다.

뿐만 아니라 모델 같은 비주얼을 지닌 신현지의 한국 매니저도 국내에서 바쁜 일상을 보낸다. 모델 회사 매니저로서 소화하는 다양한 업무들도 본방송에서 공개한다.



그런가 하면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신현지의 프로미 넘치는 본업 화보 촬영 현장도 선보인다. 엄청난 스케일의 유명 잡지 화보 촬영을 앞둔 신현지는 본격 촬영이 시작되자, 예사롭지 않은 눈빛으로 돌변해 치명적인 매력을 한껏 발산한다.

특히 “가만히 있으면 재미가 없어”라고 운을 뗀 신현지는 철저한 계산속에 프로다운 움직임을 자랑하는 등 현장에 있던 스태프들의 시선을 고정시킨다.

신현지는 화보 콘셉트에 따라 달라지는 다양한 스타일링을 찰떡 소화하는 것은 물론이고, 오랜 촬영이었음에도 끝까지 웃음을 잃지 않는 긍정 에너지를 뿜어내며 현장에 활기를 불어넣는다. 각종 독특한 의상들까지 완벽 소화해내며 톱모델 클래스를 입증한 신현지의 모습이 모두의 감탄을 불러 모았다.

프로페셔널한 신현지의 본업 현장은 어떤 모습일지 너무나도 궁금해진다.

레전드 화보의 탄생을 예감하게 하는 신현지의 ‘갓벽한’ 일상은 오는 20일 오후 11시 10분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MBC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