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19 08:20
스포츠

김민재에 화내며 조종→라이벌팀 격파…언론도 극찬 "아스널 탈락시킨 건 케인 아닌 다이어"

기사입력 2024.04.19 01:44

에릭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연합뉴스
에릭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연합뉴스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에릭 다이어가 바이에른 뮌헨 수비진을 리딩하자 영국 스카이스포츠도 그를 칭찬했다.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마타이스 더리흐트와 센터백으로 나선 다이어는 아스널을 상대로 풀타임 활약하며 팀의 1-0 승리, 1, 2차전 합계 3-2 승리에 힘을 보탰다. 

다이어는 과거 북런던 더비 라이벌이었던 아스널을 상대로 대단한 수비력을 선보였다. 이날 다이어는 태클 성공률 100%, 패스 성공률 92%, 볼 뺏김 0회, 클리어링 2회, 인터셉트 3회, 리커버리 3회, 경합 성공 100%, 공중볼 경합 성공 50% 등 수비에서 완벽한 경기력을 선보였다. 

에릭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연합뉴스
에릭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연합뉴스


이날 UEFA 챔피언스리그 공식 계정도 다이어의 경기력에 감탄하며 "수비진의 벽돌(A rock in defence)"이라는 표현을 했다. 

다이어는 이번 시즌 리그 통계 롱패스와 롱패스 성공률에서 살리바와 마갈량이스를 제치는 것으로 드러났다. 롱패스 성공률이 59.46%로, 마갈량이스 39.60%, 살리바 54.05%를 이겼다. 사실 다이어는 수비형 미드필더를 보던 선수여서 패스와 빌드업(공격 작업)엔 어느 정도 능한 게 사실이다.

고무적인 것은 볼 경합, 가로채기, 클리어링 등 수비 실력에서도 다이어가 아스널의 두 수비수를 눌렀다는 점이다. 다이어는 공중볼 승률에서 71.79%를 기록, 마갈량이스 51.49%, 살리바 58.88%를 누르고 있다. 스쿼카는 또 다이어가 통산 두 번째 챔피언스리그 준결승에 진출해 아스널의 구단 역대 챔피언스리그 준결승 기록과 동률을 이뤘다고 전하기도 했다. 

에릭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연합뉴스
에릭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연합뉴스


아스널은 지난 1998-1999시즌 처음으로 챔피언스리그 본선에 출전했다. 이 시즌 이래로 아스널은 2005-2006시즌(결승), 2008-2009시즌(준결승), 두 차례 준결승에 진출했다. 

더욱이 다이어는 토트넘 시절 보여주던 수비진 리딩 능력도 보여줬다. 

어색한 왼쪽 풀백으로 나선 김민재를 향해 화를 낸 다이어의 모습이 화제가 됐다. 다이어는 후반 33분 세트피스 상황에서 김민재의 거리가 다소 벌어져 있자 급히 손짓하며 위치를 조정했다. 결과적으로 뮌헨은 위기를 잘 넘기며 공격권을 가져올 수 있었다.

에릭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연합뉴스
에릭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연합뉴스


다이어를 향한 호평이 이어졌다. '후스코어드닷컴'은 7.5점의 높은 평점을 줬고, '소파스코어'도 7.4점이었다. 이날 가장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다는 것이 입증됐다. 

언론들이 가장 주목한 선수 역시 다이어였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매체는 "경기 전부터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건 케인이다. 케인은 토트넘 시절부터 아스널의 오랜 숙적이었다"며 "그러나 아스널 탈락에 있어 큰 비중을 차지하는 건 케인이 아닌 다이어"라고 전했다. 

에릭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연합뉴스
에릭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연합뉴스


지난 1월 임대로 이적한 다이어는 토트넘에서 사실상 전력 외 자원이었지만, 뮌헨에서 주전 자리를 꿰차면서 커리어 대 반전을 이뤄냈다. 

다이어는 뮌헨 소속으로 치른 총 14경기에서 9승 2무 3패로 승률이 64%다. 뮌헨에서 완벽히 달라진 영향력을 선보이면서 그는 김민재, 우파메카노를 밀어내고 더리흐트와 주전 센터백으로 나서고 있다. 

에릭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연합뉴스
에릭 다이어가 18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있는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널의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선발 출장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 출신의 다이어와 해리 케인이 주축을 이뤄 아스널을 탈락시켰다는 점을 주목했다. 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김정현 기자 sbjhk803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