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5 00:36
연예

F&F엔터, 이영준 연매협 부회장 영입…배우 매니지먼트로 확장

기사입력 2024.02.13 10:07 / 기사수정 2024.02.13 10:07



(엑스포츠뉴스 명희숙 기자) F&F엔터테인먼트가 전문가 영입을 통해 매니지먼트 사업 영역을 확장한다.

13일 F&F엔터테인먼트는 "배우 매니지먼트 부문장으로 이영준 연예매니지먼트협회 부회장을 영입했다. 오랜 경험과 내공을 지닌 이영준 부문장과 함께 사업을 본격적으로 펼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영준 부문장은 탁월한 매니지먼트 역량을 보유한 전문가로 손꼽힌다. 그동안 이 부문장은 설경구, 하지원, 추자현, 이장우, 장근석, 박하선, 신혜선 등의 배우 매니지먼트를 담당했다. 그는 지난 2016년까지 블레스이엔티 COO로 매니지먼트 사업 전반을 총지휘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이영준 부문장은 사단법인 연예매니지먼트협회에서 4·5대 이사를 거쳐 6대 부회장까지 내리 역임하며 대중문화산업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F&F엔터테인먼트는 패션 기업 F&F가 설립한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다. 설립과 동시 SBS와 대규모 글로벌 오디션 프로그램 '유니버스 티켓'을 공동 제작했다. F&F엔터테인먼트는 '유니버스 티켓'을 통해 탄생한 글로벌 걸그룹 유니스(UNIS)의 매니지먼트를 약 2년 6개월간 담당한다. 앞서 이들은 가수 매니지먼트 부문장으로 신동길 대표를 영입한 바 있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출신의 최재우 대표를 필두로 매니지먼트 부문의 이영준 부문장까지. F&F엔터테인먼트는 각 분야의 전문가를 대거 영입해 아티스트 매니지먼트 역량을 강화했다. 향후 F&F엔터테인먼트는 콘텐츠 제작도 직접 진행하며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로의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사진 = F&F엔터테인먼트

명희숙 기자 aud66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