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3 00:39
스포츠

KIA, 롯데와 홈 3연전서 '미리 갸린이날' 이벤트 개최

기사입력 2023.04.30 14:49 / 기사수정 2023.04.30 17:17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오월은 푸르구나. 갸린이는 챔필로 모여라!'

KIA 타이거즈가 오는 5월 2~4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리는 롯데 자이언츠와의 홈경기를 ‘미리 갸린이 날 시리즈’로 치른다. KIA는 어린이 팬들을 시구자로 초청하고, 다양한 선물을 증정하면서 꿈나무들에게 희망을 선사할 계획이다.

우선 2일에는 키즈클럽 회원을 대상으로 챔피언스 필드 투어를 진행한다. 투어에 참가하는 어린이 팬들에게는 선수단 훈련 참관 기회가 주어지고, 투수 윤영철과 함께하는 팬미팅과 사인회가 펼쳐진다. 이날 승리기원 시구와 시타는 2023년 키즈 클럽 중에서 선발된 손연우(11) 군과 서민성(11) 군이 각각 맡는다.

3일에는 광주 지역 초·중·고교생 및 교직원 4700명이 단체 관람하는 '광주 교육 가족의 날'이 펼쳐진다. 이날 시구는 이정선 광주광역시교육감이, 시타는 광주진흥고 야구부 신성중(3학년・외야수) 군이 맡는다. 애국가는 주월초교 12명의 학생들이 부르고, 경기 전과 클리닝타임에는 각각 영천중 댄스부 '클라임'과 경신여고 응원단 '카시오피아'의 공연이 펼쳐진다.

'미리 갸린이날'인 4일에는 선수단이 '갸린이날' 특별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선다. 또한 한국리틀야구연맹 장학생으로 선발된 여학생 리틀야구 선수가 시구자로 나선다. 광주 광산리틀야구단에서 유격수와 투수로 뛰고 있는 손단아(12)양이 이날 마운드에 올라 기량을 뽐낼 예정이다. 경기에 앞서 키즈클럽 회원을 대상으로 한 챔피언스 필드 투어와 앤더슨 팬미팅&사인회가 펼쳐진다.

KIA는 '미리 갸린이 날 시리즈'가 펼쳐지는 사흘 동안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 입장하는 어린이 팬들을 대상으로 상하목장 유기농 주스(10,000개)를 선착순 증정한다. 또한 4일에는 해태제과 ‘홈런볼’ 4,000개와 KBO가 선물하는 필통 2,000개를 선착순 나눠줄 예정이다.

사진=KIA 타이거즈

조은혜 기자 eunhw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