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9 06:01
연예

'다니엘♥' 임현주 엄마 된다…깜짝 임신 발표 "두 개의 심장 뛰어" [전문]

기사입력 2023.04.27 14:59 / 기사수정 2023.04.27 15:19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임현주 MBC 아나운서가 영국 출신 작가 다니엘 튜더와 결혼 두 달 여 만에 임신을 발표했다. 

임현주는 27일 임신 소식을 전하며 "저희에게 기적 같은 축복이 찾아왔다. 제 안에, 두 개의 심장이 뛰고 있다"라고 밝혔다. 

임현주는 임신 소식을 지난 2월 결혼식 열흘 전 알게 됐다고 털어놨다. 당시 바쁜 스케줄의 연속이었지만 찾아와 준 소중한 생명에 벅찬 감동, 테스트기를 확인하는 순간 눈물부터 흘렸다고.

태명은 '일월이'라고 했다. 다니엘 튜더를 만난 지난해 1월, 그리고 딱 1년 만에 아기가 찾아왔다. 

임현주는 다니엘 튜더가 태몽을 꿨다고 했다. 지난 1월, "어제 한 번도 꾼 적 없는 신기한 꿈을 꿨다"라며 어린 아기가 누워 있는 꿈을 꿨다고 한 것. 당시 "태몽이냐"며 웃고 넘겼지만, 실제 임신으로 이어지자 태몽을 믿지 않던 다니엘 튜더는 이제 태몽을 믿게 됐다고 전했다. 



결혼식 당시에도 임현주의 뱃속에서 함께한 '일월이', 결혼식 이후 시작된 입덧은 두 달 간 이어졌고 이제야 안정기에 접어들었다고 했다. 

'일월이'를 만날 예정일은 오는 10월. 임현주는 "정말 금방이죠. 인생에 찾아온 변화들이 스스로도 놀랍다. 엄마가 되는 과정 속 많은 것을 느끼는 중이다. 세상의 모든 엄마는 대단하다"고 감탄했다. 

그러면서 생일을 맞은 오늘, '일월이'의 건강을 위해 기도하는 엄마 임현주. 더불어 세상 다정한 남편 다니엘 튜더에게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임현주, 다니엘 튜더는 지난 2월 서울 청담동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다음은 임현주 글 전문.

저희에게 기적같은 축복이 찾아왔어요. 제 안에, 두개의 심장이 뛰고 있답니다.

지난 2월 결혼식을 불과 열흘 앞두고 알게 되었어요. 당시 책 출간에, 방송에, 강연에, 결혼식 준비에 너무 바쁜 나날을 보내던 중이었는데 어떻게 그 시간에 아기가 찾아와 내 안에서 자라고 있었을까, 테스트기를 보는 순간 저도 모르게 “아가야” 하는 소리가 터져 나오며 눈물이 흘렀습니다. 저에게 꼭 ‘나 여기 있어요’ 하는 신호를 보내는 것 같았거든요.

태명은 "일월이" 입니다. 제 평생의 반려자 다니엘을 만난게 지난해 1월, 아기가 찾아온 것도 꼭 1년 뒤인 1월이어서요.

아기는 사실 그보다 먼저 다니엘의 꿈속에 찾아왔었습니다. 지난 1월 말 언젠가 쇼파에 함께 앉아있는데 다니엘이 이렇게 말했습니다. "어제 한번도 꾼 적 없는 신기한 꿈을 꿨어." 꿈속에서 침대에 누웠는데 다니엘 옆에 2살쯤 된 아기가 누워있었다고 해요. 아기 머리를 쓰다듬으며 아빠가 된다는게 이런 기분일까 처음 실감했다는 이야기를 했습니다.

그 말을 들은 저는 "뭐야, 태몽이야?" 웃으며 대수롭지 않게 넘겼었고요. 영국에선 태몽에 대한 이야기가 없다 하는데 이날 이후 다니엘은 태몽을 믿게 된 것같네요.

결혼식때도 함께 해 준 일월이, 결혼식이 끝나자마자 시작된 두달 간의 입덧, 그리고 이제 안정기가 찾아왔습니다. 일월이를 만나는 예정일은 10월입니다. 정말 금방이죠. 인생에 찾아온 변화들이 스스로도 놀라워요.

엄마가 되는 과정 속에 많은 것을 느끼는 중입니다. 세상의 모든 엄마는 대단해요!

오늘은 행복한 생일, 일월이의 건강을 기도했어요. 그리고 나에게 세상 가장 다정한 남편 고마워.

#엄마라니 #아빠라니 #우리잘해나가보자 #냉동난자는10년뒤에

사진=임현주 개인 채널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