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7 10:32
연예

'권창훈♥' 정이수, 가나전 패배에 악플 피해→유튜브 댓글창 폐쇄 [엑's 이슈]

기사입력 2022.11.30 10:54 / 기사수정 2022.11.30 10:54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가나와의 경기에서 석패한 가운데, 일부 네티즌들이 유튜버를 향해 악플을 남기고 있어 눈살을 찌푸리게 한다.

벤투호는 지난 28일(한국시간) 오후 10시 카타르 아라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가나와의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2-3으로 패했다.

조규성이 3분 간격으로 멀티골을 성공시키면서 경기를 원점으로 돌리기까지 했으나, 모하메드 쿠두스에게 결승골을 내주면서 아쉬움을 안겼다.

경기 직후 일부 네티즌들은 이른바 '범인 색출'에 나섰다. 특히 이날 선발로 출전했던 권창훈이 타겟이 됐다. 권창훈은 이날 한차례 위협적인 슛을 날리기도 했지만, 후반 12분 제일 이강인과 교체되어 제일 먼저 그라운드에서 나왔다.



게다가 교체되어 들어간 이강인이 곧바로 조규성의 만회골을 어시스트하는 등 맹활약하자 경기가 끝난 뒤 일부 네티즌들은 권창훈의 여자친구이자 유튜버 이수날(본명 정이수)의 SNS와 유튜브 채널에 "네 남친 권창훈", "당신 남친 K리그에서 행복하면 좋곘다. 국대 오지 말고", "둘 다 귀국하지 말아라" 등의 악플을 남겼다.

이 때문에 이수날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댓글창을 막아두기까지 했다.

앞서 이수날은 KBS 리포터로 카타르 월드컵 개막식 당시 현장 스케치를 담당했는데, 현지인들에게 '어깨빵'을 당하면서도 끝까지 마이크를 놓지 않는 프로 정신을 자랑한 바 있다.

현재 다수의 네티즌들은 "또 탓할 사람 찾네", "굳이 여자친구 인스타까지 찾아가서 악플 남기는 게 이해 안 간다", "진짜 왜들 저러냐" 등의 반응을 보이며 악플을 남긴 이들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한편, 벤투호는 12월 3일(한국시간) 0시 같은 장소에서 가나전에서 퇴장당한 벤투 감독 없이 포르투갈과의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사진= 정이수, 이수날 유튜브 캡처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