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3 17:14
연예

'공생의 법칙2' 박군, 막중한 책임감…"살기 좋은 세상 만들겠다”

기사입력 2022.09.22 14:39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트롯 특전사’ 박군이 토종 생태계 수호에 나선다.

22일 방송되는 SBS ‘공생의 법칙2’에서는 박군이 김병만, 배정남과 함께 ‘ESG 특공대’ 막내로 출격, 침입 외래종과의 싸움으로 뜨거운 열정을 불태운다.

촬영에 앞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박군은 글로벌 교란종 대처 사례 취재를 위해 미국으로 향한다는 소식에 뜻깊은 마음을 드러냈다.

미국에서 열리는 아시안 잉어 낚시 대회에 직접 참여한다고 전하자 박군은 “대한민국을 수호하고 지키다가 이제 전 세계적 지구를 지키기 위해 간다니 ‘무적 파워레인저’가 되는 느낌”이라고 기뻐했다.

실제로 미국 취재 현장에서 박군은 “국가를 위해서 정말 열심히 배워가야겠다”고 다짐하며 ‘트롯 특전사’라는 애칭에 걸맞은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임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박군은 ‘공생의 법칙2’를 통해 남다른 각오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프로그램에 임하는 각오를 묻자, 박군은 “미래 후손을 위해 최선을 다해서 살기 좋은 세상을 만들어 보려고 노력하겠다”라고 진심 어린 각오를 전해 뭉클한 감동을 안겼다.

'공생의 법칙2'는 22일 오후 9시에 첫 방송된다.

사진=SBS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