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7 05:21
연예

이상민 "김준호, ♥김지민 만나고 깔끔해져"

기사입력 2022.09.12 13:08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장미의 전쟁’ 김지민이 조지 클루니 스캔들 명단을 보고 기겁한다.

12일 방송하는 MBC에브리원 ‘장미의 전쟁’에서는 할리우드 톱 배우들의 화려한 연애사부터 그들의 알려지지 않은 연애 공식을 짚어본다.

‘장미의 전쟁’에서는 할리우드 꽃중년 3인방의 충격 사생활을 폭로해 이목을 끈다. 이야기의 주인공은 할리우드 섹시남 ‘조지 클루니’, 로맨틱 코미디의 종결자 ‘휴 그랜트’, 할리우드 원조 왕자님 ‘리차드 기어’. 이 세 배우 사이에는 화려한 여성 편력을 자랑하는 할리우드 대표 ‘플레이보이’라는 공통점이 있다.

많은 염문설에 이름을 올린 리차드 기어는 스캔들 여성들과의 나이 차가 공개돼 출연자들의 놀라움을 자아낸다.



리차드 기어가 의외의 인물에게 ‘소개팅 주선’을 요청했다는 기막힌 사연이 전해져 출연자들은 황당함을 감추지 못한다. 이어 ‘한 명의 여자로는 만족 못 하는 바람둥이 기질’이 다분한 할리우드 로코킹 휴 그랜트의 여성 편력을 소개하던 아나운서 박지민은 “심지어 양다리가 나을 정도”라며 상상을 초월하는 이야기를 예고한다.

조지 클루니와 공식 스캔들이 났던 여성들의 명단을 본 김지민은 “이 정도면 졸업 앨범 아니냐”며 넘사벽 스케일에 입을 다물지 못한다. 평소 여성들에게 아낌없이 값비싼 선물로 공세를 펼친다고 알려진 조지 클루니지만 정작 ‘이것’만큼은 해주지 않아 여성들이 참지 못하고 결국 떠난다고 해 그 정체에 궁금증이 모인다.

하지만 더 놀라운 것은 플레이보이들의 행보다. 바람 잡을 일 없었던 이들이 드디어 한 여자를 만나 정착한 것이다. 이들을 정착시킨 여성들의 공통점이 하나씩 공개되자 모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한다. 이 3인방이 정착 후 180도 달라진 행보를 보이고 있다는 말에 이상민은 “김준호 씨도 연애하고 많이 깔끔해졌다”며 연애의 중요성(?)을 언급해 전원 폭소를 터트린다.

할리우드에서도 잘 알려지지 않은 미남 배우 3인방의 충격적인 파란만장 연애사는 12일 월요일 오후 8시 30분에 MBC에브리원에서 방송되는 ‘장미의 전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MBC에브리원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