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6 22:14
스포츠

'허수봉-임동혁 쌍포' 남자배구, 홍콩에 3-0 압도적 승리[AVC컵]

기사입력 2022.08.08 15:17



(엑스포츠뉴스 윤승재 기자) 남자배구 대표팀이 2022 아시아배구연맹컵 첫 경기를 압승으로 시작했다. 

임도헌 감독이 이끄는 남자배구 대표팀(33위)은 8일 오후 2시(한국시간) 태국의 나콘파톰에서 열린 2022 아시아배구연맹(AVC)컵 A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홍콩(89위)에 세트 스코어 3-0(25-11, 25-13, 25-16)로 승리했다. 

남자 대표팀은 이날 허수봉과 임동혁 쌍포를 점검했다. 두 선수 모두 아포짓 스파이커(라이트)로 포지션 중복이 있었지만, 임도헌 감독은 공격력 강화를 위해 허수봉을 아웃사이드 히터(레프트)로 옮겨 쌍포의 가능성을 시험했다. 아울러 앞선 챌린저컵에서부터 강조한 강하고 정확한 서브도 함께 점검했다. 

1세트는 압도적이었다. 초반 8-1까지 앞서나가며 일찌감치 승기를 잡은 한국은 허수봉의 7득점과 고른 공격루트를 앞세워 점수차를 벌려 나갔다. 허수봉의 서브 에이스 2개도 힘을 실었다. 

2세트 초반은 다소 팽팽했다. 강한 서브 기조를 유지하다 범실이 나오기 시작하면서 점수차가 벌어지지 않았다. 하지만 다양한 선수들을 기용하고 공격루트를 다양화 하면서 다시 점수차를 벌리기 시작했고, 8-5까지 쫓겼던 점수차를 25-13까지 벌리며 2세트도 가져왔다. 

3세트엔 리베로 박경민을 투입한 뒤 임동혁의 공격 비중을 늘리며 분위기를 가져왔다. 하지만 홍콩도 조금씩 분위기를 끌어 올리며 점수차를 좁혔다. 그러나 막판 황택의가 서브 에이스를 연달아 성공(3개)하면서 점수차가 다시 크게 벌어졌고, 결국 한국이 3세트마저 가져오며 경기에서 승리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윤승재 기자 yogiyoo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