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6-30 16:18
연예

'인사이더' 강영석, 허동원에 복수 시작 "각서 써"

기사입력 2022.06.23 23:28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인사이더' 강영석이 허동원과 신경전을 벌였다.

23일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인사이더' 6회에서는 장선오(강영석 분)가 양준(허동원)을 협박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선오와 김요한은 양준과 진 이사(김지나)를 상대로 게임을 벌였다. 이때 장선오는 진 이사를 위협했고, "손목 단추 풀러"라며 못박았다.

진 이사의 손목에서 카드가 나왔고, 장선오는 "밤새 눈 빠지는 줄 알았네. 구라 치다 걸린 진 이사 어디 한 군데 도려낼까요. 눈마저 못 쓰게 만들어드릴까요"라며 쏘아붙였다.

양준은 "걔 건드리면 진짜 경찰 부른다"라며 경고했고, 장선오는 "녹화 다 된 거죠? 여기 교도소입니다. 사방 천지가 CCTV이고 진 이사 구라 치다 잡힌 장면 다 찍혔어요. 신고하면 나도 비디오 판때기에 다 돌릴 겁니다. 받아줄 도박장, 창고, 판때기 몇 개나 남을 거 같아? 진 이사 풀어줄 테니까 다시는 여기 찾지 않겠다는 각서 써"라며 당부했다.

사진 = JTBC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