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6-30 15:42
연예

상철, 영자에 "이젠 떠나지 않을게"…엇갈린 마음 (나는SOLO)

기사입력 2022.06.22 23:11 / 기사수정 2022.06.22 23:13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인턴기자) '나는SOLO' 상철과 영자가 서로 엇갈린 마음을 보였다. 

22일 방송된 SBS PLUS‧ENA PLAY ‘나는 SOLO’에서는 8기의 랜덤 데이트 선택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출연진들은 최종 선택에 앞서 랜덤 데이트를 이어가는 모습을 보였다. 

옥순은 랜덤 데이트에 앞서 "갑자기 떨린다"라며 "운명에 사로잡힐까 봐 걱정된다"라며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자 데프콘은 "여기서 영식 나타나면 핵소름이다"라고 반응했고, 송해나는 "결혼해야지 그럼"이라고 맞장구 쳤다. 

상철은 첫 번째로 영자를 떠올리며 길을 나섰다. 그 곳에는 영자가 있었고, 이에 상철은 기뻐하며 "이제는 널 떠나지 않을게"라고 말했다. 이에 영자는 "당신만을 기다렸어요"라고 답했다. 


인터뷰에서 상철은 영자에 대해 "리더십도 있고, 명랑하고, 멋있는 점이 많은 것 같다"라며 "첫 번째로 나올 거 같았고, 그래서 갔다. 눈치게임도 그렇고"라며 영자의 성향을 파악하고 있는 모습을 보였다. 

반면 영자는 "저는 광수님. 광수님이랑 좀 더 얘기해 보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사진=SBS PLUS 방송화면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