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6 13:51
연예

'원펀맨', 할리우드 실사화…'분노의 질주' 감독·'베놈' 각본가 뭉쳐 [엑's 할리우드]

기사입력 2022.06.14 13:59 / 기사수정 2022.06.14 16:32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일본의 인기 만화 '원펀맨'이 할리우드에서 실사 영화로 제작된다.

13일(현지시간) 미국 데드라인은 소니 픽처스가 일본의 슈에이샤에서 '원펀맨'의 판권을 구입했으며, 연출에는 '분노의 질주' 시리즈로 유명한 저스틴 린 감독을 내정했다고 보도했다.

발표에 따르면 '쥬만지: 넥스트 레벨'과 '베놈'의 각본을 맡은 스콧 로젠베리와 제프 핑크너가 각본을 맡으며, 저스틴 린은 제작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작품의 촬영은 올 연말부터 시작되며, 본격적인 캐스팅 작업에 착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2009년부터 ONE 작가가 연재해온 '원펀맨'은 사이타마가 여러 괴인들을 물리치는 내용을 담았으며, '아이실드21'로 유명한 무라타 유스케가 리메이크판을 맡아 연재를 이어가고 있다.

사진= 원펀맨 공식 홈페이지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