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2 20:04
스포츠

'멀티안타' LG 김현수, 주루 도중 손가락 통증 교체

기사입력 2022.06.12 19:29


(엑스포츠뉴스 잠실, 윤승재 기자) LG 트윈스 외야수 김현수가 경기 도중 손가락 통증으로 교체됐다. 

김현수는 1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했으나, 5회 타석 때 이재원과 교체됐다. 

3회 주루 상황서 부상을 입었다. 3회 안타로 출루한 김현수는 다음타자 채은성의 내야 땅볼과 상대 실책을 틈타 3루까지 진루하다 베이스에 왼손이 부딪쳐 잠시 동안 고통을 호소했다. 

이후 김현수는 4회 세 번째 타석 때도 나와 타격을 소화했으나 어딘가 불안했다. 결국 5회 네 번째 타석을 앞두고 이재원과 교체됐다. 

LG 구단 관계자는 “김현수가 왼쪽 엄지 손가락 첫 마디에 통증을 느껴 선수 보호차원에서 교체됐다”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김현수는 1회 첫 타석에서 적시타를 때려낸 데 이어 3회 안타까지 포함해 일찌감치 멀티안타 경기를 만들어냈다. 3회 3루까지 진루한 뒤에는 오지환의 적시타에 홈을 밟으며 득점까지 성공했다. 

사진=잠실, 박지영 기자

윤승재 기자 yogiyoo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