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7-08 02:38
연예

샘 해밍턴, 韓 아내 포스에 옴짝달싹 못하네…"둘에서 넷"

기사입력 2022.05.06 17:54



(엑스포츠뉴스 김노을 기자) 호주 출신 방송인 샘 해밍턴의 아내 정유미 씨가 단란한 가족 사진을 공개했다.

정유미 씨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셀프 사진관에서 촬영에 임하는 샘 해밍턴 부부와 아들 윌리엄, 벤틀리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정유미 씨는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을 뽐내 시선을 모은다. 반면 샘 해밍턴은 다소곳하게 앉아 옅은 미소를 짓고 있다.

이에 대해 정유미 씨는 "둘이 셋이 되고 넷이 되고. 다섯은 안 되나봐요. 어제 촬영 후에 셀프로 가족 사진을 좀 찍어봤어요"라고 설명했다.

한편 샘 해밍턴은 정유미와 지난 2013년 결혼해 슬하에 아들 윌리엄, 벤틀리를 두고 있다.

이들 가족은 KBS 2TV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사진=정유미 인스타그램

김노을 기자 sunset@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