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7-28 04: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e스포츠

지수소녀, 자필 사과문 게재 "부적절한 발언으로 '행동 수칙' 어겼다"

기사입력 2021.07.21 09:33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T1 소속 스트리머 지수소녀(본명 박지수)가 타팀 응원 논란에 대해 자필 사과문을 게재했다.

앞서 지수소녀는 T1과 kt 롤스터, 담원 기아의 경기에서 T1 소속 스트리머임에도 "T1을 왜 응원해야 해?"라는 발언으로 팬들의 공분을 산 바 있다. 

논란이 커지자 지수소녀는 지난 20일 새벽 자필 사과문을 공개했다. 그는 "저는 지난 15일 T1과 kt 롤스터, 17일 T1과 담원 기아 경기를 중계하던 도중 부적절한 발언으로 팬 여러분들과 구단에 실망을 안겨드렸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불쾌함을 느낀 T1 팬들과 구단에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 저는 계약서에 명시된 행동수칙을 어겼으며 이로 인해 계약서에 따른 구단의 징계를 받게 됐다"고 털어놨다.

지수소녀는 "저는 T1 소속 스트리머로서 언행을 더욱 신중히 할 필요가 있음에도 그러지 못한 것을 깊이 반성하고 있다.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전했다.

그는 "소속 스트리머로서 적절하지 못한 발언으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 번 사과드린다. 저에게 관심과 응원을 보내준 팬들과 구단 관계자에게 다시 진심으로 사과 말씀 드리며 앞으로 더욱 신중한 언행으로 임하겠다"고 강조했다.

T1 측은 지수소녀 자필 사과문과 함께 징계 조치도 공개했다. T1은 "물의를 일으킨 지수소녀에게 급여 50% 삭감, 10일간 방송 중단의 조치를 취했고 지수소녀 역시 깊이 반성하고 있어 본 처분을 겸허히 받아들였다"고 설명했다.

사진= T1 SNS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