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4 05:11
연예

김다현 "이상형? 정동원 아닌 박보검"...청학동 일상 공개 (미스트롯2)[전일야화]

기사입력 2021.03.26 07:00 / 기사수정 2021.03.26 02:06


[엑스포츠뉴스 노수린 기자] '미스트롯2' 美김다현이 이상형을 공개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2'에서는 참가자들과 심사위원이 경연에 대해 회상했다.

장윤정은 '기억에 남는 베스트 무대'로 김태연의 '바람길'을 언급했다. 붐은 팀 미션 뽕가네를 언급하며 "많은 매력을 느꼈다"고 말했다. 미스 유랑단을 통해서는 '미스트롯2' 진 양지은과 김태연이 강렬한 인상을 남기기도 했다.

정동원의 원 픽 무대는 홍지윤의 '오라'였다. 조영수 작곡가 또한 홍지윤의 '배 띄워라'를 언급하며 "몽환적인 카리스마가 있는 무대였다"고 회상했다.

진을 차지한 양지은은 일대일 데스매치 무대 '빙빙빙'을 언급했다. 양지은은 "준결승에 탈락해 제주도에 내려가 있을 때 TV를 통해 '빙빙빙' 무대를 봤다. 이 무대 이후 팬카페가 생겼다"며 '빙빙빙'이 특별한 이유를 덧붙였다.

선 홍지윤의 베스트 무대는 '엄마 아리랑'이었다. 홍지윤은 "큰 무대에서 노래를 해 보는 게 처음이었기 때문에 굉장히 준비를 많이 했다. 긴장한 나머지 다른 기억은 없고, 떨렸던 기억밖에 없다"고 밝혔다.

미 김다현은 가장 기억에 남는 무대로 '회룡포'를 선택했다. 김다현은 "주저했던 무대였다. 그런데 '회룡포'로 최연소 진을 하고 나니 부담감이 사라지고 자존심이 생겼다"고 말했다.

이날 미 김다현의 하루 일과가 공개됐다. '미스트롯2' 美를 차지한 김다현이 아버지인 김봉곤 훈장과 함께 집으로 돌아가는 모습이 담겼다. 김다현은 트로피를 들고 두 언니와 인증 사진을 촬영하고, 미용실에서 머리를 다듬는 등 소소한 일상을 즐겼다.

TOP7은 시청자들의 질문에 대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 홍지윤은 "인성 바른 사람을 좋아한다"며 강하늘을 언급했다. 은가은은 "연예인 중에는 이민기가 내 타입이다. 옆에서 백날 말해도 다 받아줄 것 같은 스타일"이라고 밝혔다.

김다현은 이상형으로 "강아지처럼 귀엽게 생기고, 얼굴이 반듯하고 착하게 생긴 분이 좋다"고 말했다. TOP7 멤버들이 "정동원이 아니냐"고 묻자, 김다현은 "정동원이 아니라 박보검이다"라고 대답했다.

김태연은 '성인이 되면 하고 싶은 일'로 "다현 언니와 클럽을 가 보고 싶다"고 언급해 TOP7 멤버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홍지윤은 "태연이가 휘잡을 것 같다"고 인정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TV조선 방송화면

노수린 기자 srnnoh@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