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0 22:15
연예

'어서와 한국은' MC 신아영, 굿바이 인사 "가족 만나러 미국行"

기사입력 2020.10.22 20:33


[엑스포츠뉴스 노수린 기자] MC 신아영이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22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4년간 MC로 함께했던 신아영이 아쉽게 하차했다.

신아영은 "개인적인 사정으로 가족을 보러 미국에 가게 되었다. 매주 여러분과 함께 여행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그러자 딘딘은 "파병 가요?"라고 장난을 쳤고, 알베르토는 "잠깐 갔다 오는 것"이라고 위로했다. 신아영은 "마음은 항상 함께하고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C 에브리원 방송화면

노수린 기자 srnnoh@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