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5-24 07: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힙합의 민족' MC스나이퍼 속사포 래핑에 할머니 래퍼들 '충격'

기사입력 2016.04.01 22:30


[엑스포츠뉴스=박소현 기자] 할머니 래퍼들이 MC스나이퍼의 랩에 모두 충격을 받았다. 

1일 방송된 JTBC '힙합의 민족'에는 본격적으로 프로듀서와 할머니 래퍼 도전자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MC스나이퍼는 할머니 래퍼들의 선택을 받기 위해 'Untitled'로 먼저 포문을 열었다. 한해는 "개인적으로 포스면에서는 최고라고 본다"고 그의 강렬한 무대에 감탄했다. 

이용녀는 "가사는 안들리는데 훅하고 불이 쏟아져나오니까 놀랐다. 너무 놀랐다"며 당혹스러워했다. 양희경 또한 "뭐라고 하는지 모르겠는데 저런 노래를 하자고 하면 어쩌나 싶었다"고 설명했다. 

김영옥은 "무슨 소리도 모르겠는 걸 하나 싶더라. 장난이 아니더라"면서도 "리듬에 미치겠더라"고 전했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JT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