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28 05:3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44kg' 강예원, '한 사람만' 촬영 중 근황…"몰래 먹는 간식 꿀맛"

기사입력 2021.09.25 02:24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배우 강예원이 촬영 중 근황을 전했다.

25일 새벽 강예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촬영하다 몰래먹는 간식 꿀맛"이라며 "비 맞고 먹는 저녁"이라는 설명과 함께 드라마 '한 사람만'의 촬영을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강예원은 미니 전기난로를 앞에 두고 또띠아로 만든 샌드위치를 먹는 모습이다. 담요를 두른 채 간식에 몰두해 볼이 볼록 튀어나온 그의 모습이 웃음을 준다.

1980년생으로 만 41세인 강예원(본명 김지은)은 2001년 배우로 데뷔해 '중독', '해운대', '하모니' 등의 작품에서 열연한 바 있다.

현재는 12월에 방영 예정인 JTBC 새 드라마 '한 사람만'의 촬영을 진행 중이다.

사진= 강예원 인스타그램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