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1-19 08: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이광수, 오늘(13일) '런닝맨' 마지막 방송…유재석→지석진 아쉬움 표현[포인트:컷]

기사입력 2021.06.13 11:57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런닝맨' 이광수가 마지막 방송일을 맞았다.

13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이광수를 떠나보내는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은 이광수의 마지막 녹화로 ‘굿바이, 나의 특별한 형제’ 레이스로 꾸며진다. 이광수와 멤버들이 함께하고 싶은 추억의 장소를 방문하며 이광수가 저지른 죄에 대한 형량을 감면해야 하는 방식으로 진행됐고, 이광수의 하차 소식 이후 줄곧 “하차해라!”를 외치며 ‘광수 놀리기’에 바빴던 멤버들은 마지막 녹화 날이 되자 각자의 방식으로 아쉬움을 내비쳤다.


맏형 지석진은 이광수의 머리를 쓰다듬고, 안는 등 평소 하지 않던 낯선 행동을 보여 멤버들의 원성을 샀다. 이에 이광수는 “카메라 돌 땐 한마디도 안 하고 눈도 안 마주치더니 솔직히 제일 서운하다”며 섭섭함을 토로하기도 했다.

또한 김종국은 “어차피 밖에서 이광수 볼 건데 왜 그러냐”며 멤버들과 이광수를 덤덤하게 다독였고, 하하는 “우리랑 이게 그렇게 하고 싶었냐”라며 애잔한 목소리와 눈빛을 발사했는데, 이광수는 “이런 게 제일 싫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막내 양세찬은 “하차 번복해도 시청자분들이 이해해 주실 것”이라며 마지막까지 이광수를 설득하는 모습을 보이자, 이를 본 유재석은 이광수 대신 하차할 다른 멤버가 있다며 한 멤버를 언급해 가라앉은 현장을 다시 유쾌하게 만들었다.

각자의 방식으로 이광수를 떠나보내는 멤버들의 모습은 이날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S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