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8-02 09:4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이대형 "김민경이 첫 여자?" 스튜디오 '술렁' (비디오스타)

기사입력 2021.06.08 10:53 / 기사수정 2021.06.08 10:55


[엑스포츠뉴스 이서은 인턴기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전 야구선수 이대형이 "김민경이 첫 여자"라는 깜짝 선언을 한다. 

8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공포의 마녀구단 특집 ‘마구 토크 하러 마구 마구 등장하는 녀석들’로 꾸며지는 가운데, 새롭게 시작되는 예능 ‘마녀들 시즌2’의 멤버들이 한 자리에 모여 다양한 볼거리와 입담을 뽐낼 예정이다.

일명 ‘근수저’라 불리며 다양한 운동을 섭렵한 김민경은 ‘마녀들’에서 포수 겸 멤버들의 정신적 지주를 맡아 대활약 중이다. 하지만 처음에는 포수를 하기 싫었다고. ‘마녀들 시즌1’의 코치였던 김태균의 강력 추천으로 얼떨결에 포수가 되었다는 김민경은 ‘포수 옷이 잘 어울리고 폼이 좋아서’ 포수로 선발됐다며 ‘클래스’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한편 함께 출연한 전 야구선수 이대형은 “김민경이 첫 여자다“라는 깜짝 선언으로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했다. ‘마녀들 시즌2’의 코치로 나선 이대형은 ‘마녀들 사상 첫 도루’의 주인공으로 김민경을 점찍어뒀다고. 방송에서는 김민경의 생생한 첫 도루 도전기까지 함께 공개될 예정.

또한 이날 녹화에서는 ‘마녀들’ 제작자이자 아나운서 이성배에 대한 출연자들의 때 아닌 성토대회가 열리기도 했다. 이성배와 동갑내기인 김민경은 서로에 대한 속마음을 터놓는 ‘그랬구나’ 코너에서 이성배를 향해 묵직한 돌직구를 날렸다는 후문.

'비디오스타'는 8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