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5-24 07: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꽃길만 걸어요' 최윤소, 김규철-김이경 재가 권유에 '묵묵부답'

기사입력 2019.11.04 20:50 / 기사수정 2019.11.04 20:51


[엑스포츠뉴스 이소진 인턴기자] 김규철이 최윤소에게 친정으로 돌아올 것을  권유했다.

4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꽃길만 걸어요'에서 강여원(최윤소 분)은 남편의 기일을 앞두고 왕꼰닙(양희경)의 말을 전하려 친가에 찾아갔다.

강여원은 왕꼰닙이 싸준 반찬을 강규철(김규철)에게 건네며 "어머니가 먼저간 자식 상은 조용히 치르고 싶으신가보다. 제사 지낼 때 안 오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규철은 수긍하며 "언제까지 그 집에 있을 거냐. 남서방도 없는데 그만 우리집으로 돌아와라"라고 말했다. 막 잠에서 깬 강여주(김이경)도 그런 아빠의 말을 거들었다. 강여원은 곤란해하다 자리를 떠났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1TV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