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6-06 18:5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마녀보감' 윤시윤, 화형대 올라간 김새론 구했다

기사입력 2016.07.15 20:44



[엑스포츠뉴스=나금주 기자] '마녀보감' 윤시윤이 김새론을 구했다.
 
15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마녀보감' 19회에서는 불길에 휩싸인 연희(김새론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화형대에 올라간 연희. 풍연(곽시양)은 삼매진화로 불을 지폈고, 홍주(염정아)는 웃으며 이를 지켜봤다. 

그 시각 배냇저고리를 만지던 중전박씨(강한나)에게 검은 연기가 들어갔고, 중전은 연희가 그랬던 것처럼 공중에 떠올랐다. 이를 본 선조(이지훈)는 기겁했고, 공주를 죽이면 왕실에 저주가 드리워진다는 대비(장희진)의 말을 떠올렸다.

선조는 옥에 갇힌 허준(윤시윤)을 찾아가 "홍주가 하려는 짓이 공주를 죽여 왕실에 저주를 내리고 대를 끊어버리려는 것이 맞느냐"라고 물었다. 

점점 먹구름이 드리웠고, 비명을 지르던 연희의 머리색이 바뀌며 정신을 잃었다. 그때 풍연은 정신을 차렸고, 연희에게 달려온 허준과 함께 연희를 탈출시켰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