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8 04:50
경제

[스타일엑스] "아직도 없니?" 로브, 잠옷같지 않게 스타일링 하기

기사입력 2016.08.24 09:20 / 기사수정 2016.08.24 09:48

 


[엑스포츠뉴스 스타일엑스 에디터 서재경] 올여름 핫 아이템은 뭐니뭐니해도 '로브'다. 하지만 대세 아이템으로 떠올랐음에도 선뜻 로브에 손이 가지 않는 이들이 있을 것이다. 자칫 잘못 입으면 꼭 잠옷처럼 보일 수 있기 때문.

어떻게 하면 자다 깬 것(?) 같지 않으면서도 자연스럽고 스타일리시하게 로브를 입을 수 있을까?
로브가 잘 어울리는 다섯 명의 여자 연예인으로부터 로브 착용법을 배워보자.



♦ 한채아, 점프슈트에 로브 매치한 '돋보이는 센스'



한채아는 트렌치 코트를 연상시키는 로브로 주목을 끌었다. 베이지색 로브는 화려한 패턴의 점프슈트와 기가 막힌 조화를 이뤘다. 여기에 매치한 베이비핑크 스트랩 힐은 로브의 컬러와도 잘 어울려 '머리끝부터 발끝까지' 완벽한 패션이 됐다. 



♦ 김민정, 긴 팔 티셔츠와 긴 바지에도 로브를 입어보자



로브는 흔히 짧은 소매의 티셔츠, 짧은 길이의 팬츠와 함께 매치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김민정은 기존 로브 연출 공식을 과감히 깼다. 긴 팔 티셔츠와 스키니 진에 로브를 매치한 것이다. 대신 파나마 햇과 선글라스를 함께 착용해 시원한 느낌을 줬다. 



♦ 선미, 수영복 위엔 역시 로브가 최고!



올여름 휴양지에서 비키니 위에 로브를 걸친 이들을 심심찮게 볼 수 있었다. 선미는 비키니 대신 원피스 수영복 위에 로브를 걸쳐 색다른 멋을 뽐냈다. 핑크색 원피스 수영복과 파란색 로브는 강렬한 색감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 김새론, 화려한 패턴의 로브로 포인트



김새론이 연출한 로브 스타일은 '상큼 발랄' 그 자체였다. 그녀는 화이트 티셔츠와 데님 쇼트 팬츠의 심플한 조합 위에 화려한 문양이 프린트된 로브를 걸쳤다. 자칫 지루해 보일 수 있는 패션에 로브로 포인트를 준 것이다. 함께 매치한 에스파드류 샌들도 눈길을 끈다.



♦ 김재경, 로브 입고 여행을 떠나요



레인보우 김재경은 입사귀 무늬가 그려진 로브로 여행 패션을 선보였다. 블랙 컬러의 민소매 티셔츠, 진한 그레이 컬러의 핫팬츠에 로브를 매치해 '바캉스 룩'의 정석을 완성했다. 꽃 모양 큐빅에 초록색 스트링이 달린 독특한 디자인의 귀걸이로 화려함을 더했다. 



글 = 서재경 에디터 inseoul@xportsnews.com 
그래픽 = 차연수 디자이너 cha_x2@xportsnews.com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김민정 인스타그램, 선미 인스타그램, 김재경 인스타그램

김지현 기자 planning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