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9 18:50
스포츠

김민재 '충격+깜짝 뉴스'…일본 DF, 뮌헨 입단 HERE WE GO→KIM과 경쟁 불가피

기사입력 2024.06.13 07:24 / 기사수정 2024.06.13 07:34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로마노 SNS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로마노 SNS


(엑스포츠뉴스 김현기 기자) 손흥민 동료로 와서 한일 듀오를 결성할 줄 알았는데 아니었다. 김민재와 같은 포지션에서 경쟁하게 됐다. 김민재 입장에선 주전을 놓고 한일전을 치르게 됐다.

독일 분데스리가 슈투트가르트에서 뛰고 있는 일본인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같은 분데스리가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할 전망이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는 13일(한국시간) 이적이 거의 완료됐을 때 자신이 쓰는 시그니처 메시지 '히어 위 고(HERE WE GO)'와 함께 "뮌헨은 이토 히로키의 바이아웃 금액 3000만 유로(약 445억원)를 지불하고 그를 데려온다. 5년 계약을 맺게 되며 다음 주 메디컬 테스트가 예약됐다"고 주장했다.

로마노는 앞서 "뮌헨은 바이아웃을 발동, 이토를 영입할 예정이다. 이토도 뮌헨 합류를 결정했고 곧 최종 계약 세부사항을 정리할 것이다"이라며 "바이아웃 금액은 3000만 유로다. 이토는 조나단 타, 주앙 팔리냐와 함께 뮌헨 최우선 영입 명단에 들었다"고 했는데 불과 몇 시간 뒤 '히어 위 고'를 띄웠다.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예상 밖 대반전이다 이토는 일본통인 안지 포스테코글루 토트넘 감독이 노리고 있었기 때문이다. 앞서 영국 더선은 6일(한국시간) "토트넘은 분데스리가 스타 이토를 영입하기 위해 2500만 파운드(약 438억원) 이적료를 지출할 것"이라며 "레프트백으로도 뛸 수 있는 이토는 소속팀 슈투트가르트가 헤리 케인이 뛰고 있는 바이에른 뮌헨을 제치고 리그 2위를 차지하도록 일조했다"라고 보도했다.

더선은 "안지 포스테코글루 감독은 2018년부터 2021년까지 J리그 요코하마 F. 마리노스를 감독한 경험이 있으며 일본 시장에 대한 해박한 지식을 자랑한다. 이번 여름 또 다른 센터백을 원하고 있는 가운데 이토를 주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액수만 놓고 보면 토트넘이 지불하려는 액수 역시 이토의 바이아웃이다. 하지만 이토가 같은 분데스리가 구단인 뮌헨 입성을 선택한 것으로 보인다.

이토는 이번 시즌 29경기에 출전했고, 슈투트가르트가 뮌헨보다 높은 2위에 오르는 걸 도우며 많은 팀들의 관심을 받았다.

1999년생 수비수인 이토는 2018년 J리그 주빌로 이와타에서 프로 데뷔해 나고야 그램퍼스를 거쳐 지난 2021년 임대로 슈투트가르트에 합류했다. 합류 첫 시즌이었음에도 준주전 선수로 활약한 이토는 리그에서만 29경기에 나서는 등 무난한 활약을 펼쳤다.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2021-2022시즌이 끝난 후에는 완전 이적에 성공했다. 지난 시즌 리그 30경기에 출전하며 주전으로 활약한 이토는 이번 시즌에도 아시안컵 차출 기간을 제외하고 리그 27경기에 출전하며 핵심 수비수로 활약했다.

센터백, 레프트백 뿐만 아니라 백3 포메이션의 왼쪽 스토퍼로도 활약할 수 있는 멀티 플레이어로 평가 받고 있으며 정확한 대각선 패스 능력 또한 갖추고 있다. 시속 34km로 빠른 스피드도 보유하고 있다는 평가다.

아시안컵을 마치고 돌아온 후에는 하이덴하임전, 최종전인 보루시아 묀헨글라트바흐전을 제외하고 12경기에서 풀타임 활약했으며 이 기간 동안 슈투트가르트는 9승3무1패로 뛰어난 성적을 거뒀다.

바이아웃이 저렴하다는 점도 매력적인 요소로 꼽힌다. 영국 원풋볼에 따르면 이토는 지난해 여름 슈투트가르트와 2027년까지 재계약을 체결하면서 3000만 유로 바이아웃 조항을 추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뮌헨 입장에선 큰 돈은 아니다.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더선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더선


물론 토트넘행이 유력한 정도는 아니었다. 독일 양대 명문인 바이에른 뮌헨과 보루시아 도르트문트가 이토의 상황을 검토 중이었는데 뮌헨이 바이아웃 금액을 내놨고 이토가 여기에 동의한 것으로 보인다.

독일 에슬링거차이퉁, 슈투트가르터 나흐리히텐 등 복수의 슈투트가르트 지역지들은 지난 달 "슈투트가르트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바이에른 뮌헨의 관심을 받고 있다.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도 그를 눈여겨 보고 있다"라며 "슈투트가르트에서 좋은 시즌을 보내고 있으며 낮은 바이아웃 조항으로 인해 관심을 받고 있다"라고 전한 바 있다. 바이아웃 금액을 지불하는 복수의 구단이 나타날 경우 이토가 이 중 가고자하는 곳을 선택하면 된다.

이토의 뮌헨 입단 자체는 환영할 만하다. 뮌헨은 최근 38살로, 맨체스터 시티에서 월드클래스 수비수로 이름을 날렸던 뱅상 콤파니 감독을 전격 영입했다. 뮌헨의 숙제가 마침 센터백 안정이어서 콤파니 감독이 과연 어떤 안목으로 수비수를 데려올까 관심을 모았는데 이토 영입이라는 깜짝 카드를 골랐다. 아시아 선수를 지난 해 김민재에 이어 다시 데려온다는 점에서는 긍정적이다.

하지만 김민재는 당장 이토와의 주전 다툼을 피할 수 없게 됐다. 김민재는 2023-2024시즌 전반기에 주전으로 활약했다가 후반기에 에릭 다이어, 마테이스 더리흐트에 밀려 벤치에서 대기하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새 시즌 다른 곳 이적보다는 뮌헨에서 한 번 더 경쟁하겠다는 마음 가짐을 갖고 부상 치료자 이달 2026 월드컵 명단에서도 빠지는 등 와신상담하는 중이다.

그런 상황에서 어쨌든 아시아 선수가 하나 더 온 셈이다.

이토는 풀백도 가능하기 때문에 김민재와 이토가 무조건 경쟁한다고 보긴 어렵다. 그러나 콤파니 감독이 전문 풀백이 아닌 이토를 측면에 자주 두기도 어려운 게 현실이다. 당초 뮌헨이 보강할 센터백을 놓고 이번 시즌 레버쿠젠의 분데스리가 무패 우승 주역인 요나탄 타,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정상급 수비수인 존 스톤스(맨시티), 조 고메스(리버풀)이 꼽혔으나 이토가 먼저 온다.

다소 충격적인 이적이지만 김민재 입장에선 경쟁을 못해 볼 선수는 아니란 점에서 향후 주전 다툼 구도가 흥미진진하게 됐다.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수비수 이토 히로키가 김민재 소속팀인 독일 최고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깜짝 입단한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치오 로마노가 자신의 입단 관련 시그니처 메시지인 HERE WE GO를 띄웠다. 이토는 당초 손흥민 소속팀인 토트넘 입단이 유력했으나 뮌헨이 그의 바이아웃 지불 의사를 나타냈고 결국 뮌헨 입단에 동의했다. 이토의 이적료는 3000만 유로, 한화로 45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더선, 로마노 SNS

김현기 기자 spitfir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