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1 16:37
연예

'학폭 논란 종결' 김히어라, 본격 활동 앞둔 심경? "용기 생기는…"

기사입력 2024.06.11 21:40 / 기사수정 2024.06.11 21:40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배우 김히어라가 학폭 논란을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앞선 심경을 간접적으로 내비쳤다. 

김히어라는 11일 개인 채널을 통해 개인 채널을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해당 사진에는 "용기가 생기는 도시락"이라는 문구가 담겨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번 게시물은 김히어라가 학폭 논란 종결 후 오랜만에 업로드한 것으로, 해당 메시지가 김히어라의 마음을 간접적으로 담은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넷플릭스 '더 글로리'로 큰 인기를 끌고 뮤지컬 '프리다'로 활약을 펼치던 김히어라는 지난해 9월 일진설, 학교 폭력 가해 의혹에 휘말렸다. 

당시 김히어라는 "많은 분들께서 믿어주시는 것을 알기에 거짓 없이 나아가겠다. 지켜봐주시기를 부탁드린다"며 심경을 밝히기도 했다. 

이후 지난 4월, 소속사 측은 "김히어라와 당사는 지난해 불거진 일련의 사안에 대해 당사자들과 만나 오랜 기억을 정리하며 서로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리고 각자의 삶을 응원하기로 했다"며 학폭 논란을 종결했다고 밝혔다. 

또 최근에는 미국 에이전트와 손을 잡고 해외 진출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알려 많은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개인 채널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