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6 18:28
연예

김희선·이혜영, 며느리X시어머니 고부간 극강 공조 "팽팽 텐션" (우리, 집)

기사입력 2024.04.26 09:23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우리, 집’ 김희선과 이혜영이 비슷한 듯 다르게 ‘대칭적 대비’를 이룬, 미스터리한 춤추는 그림자 여인 앞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24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하는 MBC 새 금토드라마 ‘우리, 집’은 자타 공인 대한민국 최고의 가정 심리 상담의인 노영원이 정체 모를 협박범에게 자신의 커리어와 가정을 위협받게 되면서 추리소설 작가인 시어머니와 공조해 가족을 지키려는 이야기를 담은 휴먼 블랙코미디다.

‘우리, 집’은 ‘닥터 로이어’, ‘미쓰리는 알고 있다’에서 심장 서늘한 긴장감을 독특한 감각으로 연출한 이동현 감독과 웹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에서 개성 있는 필력을 보여준 남지연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김희선-이혜영-김남희-연우-황찬성-권해효-안길강-재찬-정건주-신소율-정헌-양재현-김선경 등이 출연한다.

‘우리, 집’에서 김희선은 대한민국 최고 가족 문제 심리상담의이자 국민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셀럽 노영원 역을, 이혜영은 하나밖에 없는 아들 최재진(김남희)을 위해 헌신하는 삶을 산 노영원의 시어머니, 추리소설 작가 홍사강 역을 맡아 대체 불가한 연기 내공을 증명한다.

김희선과 이혜영이 눈 뗄 수 없는 텐션이 막강한 타격감을 선사하는 ‘메인 포스터’를 선보였다. 김희선과 이혜영은 책상 앞에 나란히 앉아 정면을 바라보며 비슷한 구도를 취하고 있는 반면, ‘극과 극’ 사뭇 다른 표정과 태도로 ‘대칭적 대비’를 자아낸다.

노영원 역 김희선은 손전등으로 가족사진을 비춰보며 두려움에 휩싸인 듯 흔들리는 동공을 한 채 곁눈질하고 있어 불안감을 드높인다. 홍사강 역 이혜영은 추리소설 작가답게 타자기로 뭔가 써내려가는 포즈를 취하고 새빨간 안경테 너머 날카로운 눈빛을 빛내 남다른 예리함을 드러낸다.

김희선과 이혜영 등 뒤로, 기이한 포즈로 춤을 추는 그림자 여인이 겹겹이 겹쳐져 배경을 이뤄 극강의 호기심을 유발한다.

여기에 ‘아직도 모르겠니? 우린 함정에 빠진 거야’라는 의심스런 문구가 더해지면서, 심리상담의 노영원과 추리소설 작가 홍사강이 만들어갈 ‘공조’는 어떤 것일지, 춤을 추는 그림자 여인과의 관계성은 무엇일지 기대감이 증폭된다.

제작진은 “‘메인 포스터’를 통해 노영원과 홍사강, 고부가 만들어갈 색다른 공조와 배경인 춤추는 그림자에 대한 의미를 던지고자 했다”라며 “지금껏 우리가 생각한 가족에 대한 새로운 시선과 메시지를 전하게 될 드라마 ‘우리, 집’의 첫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MBC 새 금토드라마 ‘우리, 집’은 오는 5월 24일 오후 9시 50분에 첫 방송한다.

사진= MBC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