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6 02:01
연예

오윤아, 3층 전원주택 공개 "子 민이 위해 이사, 주민들 불편해했다" (4인용 식탁)

기사입력 2024.04.15 20:19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4인용 식탁' 오윤아가 집을 공개했다.

15일 방송한 채널A ‘절친 토큐멘터리─4인용식탁’에서 오윤아는 2년 전 이사 온 경기도 광주시에 위치한 전원주택으로 절친 배우 오현경, 한지혜, 2NE1 출신 산다라박을 초대해 봄맞이 가든 파티를 개최했다.

정원과 연결된 1층에는 넓은 거실과 주방이 있고 2층은 아들과 오윤아의 방이 나란히 위치했다. 3층은 아들 민이가 제일 좋아하는 공간이다

오윤아는 "이사 온 지 2년 조금 넘었다. 아들 때문에 여기로 왔다. 민이가 집에서 뛰고 갑자기 소리도 많이 내서 주민분들이 굉장히 불편해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조용할 것 같아서 빌라로 이사왔는데 층간 소음이 심한 데다가 아들이 나갈 데가 없으니 복도에서 물컵을 갖다 놓고 책을 보는 모습을 보면서 이건 안 되겠다 싶어 고민했다"고 털어놓았다.

오윤아는 "이 집이 정말 생각지도 못하게 처음 짓고 있을 때 이 집을 만났다. 나갈 데가 없던 모습이 마음 안 좋아서 방방이(트램펄린)도 설치했다. 웃는 소리를 들으니 기분이 좋더라. 되게 행복했다. 지금까지도 잘 살고 있다"고 전했다.

사진= 채널A 방송화면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