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19 23:57
연예

'07년생' 재시, 벌써 완성형 미모…父 이동국 "바리깡 주문했다" 질투

기사입력 2024.04.11 12:39 / 기사수정 2024.04.13 13:02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모델로 활동 중인 이동국의 딸 재시가 새로운 프로필 사진으로 근황을 전했다.

지난 10일 재시는 별다른 설명 없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재시는 검은색 목티를 입고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고등학생이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성숙한 모습을 자랑한 그의 모습이 많은 팬들의 시선을 모았다.

이에 아빠 이동국은 재시의 잔머리를 염두한 듯 "바리깡 주문했다ㅎㅎ"라는 댓글을 남겨 웃음을 줬다.

한편, 2007년생으로 만 17세가 되는 이재시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아빠 이동국과 함께 출연하며 얼굴을 널리 알렸다.

지난 2022년에는 파리에서 열린 패션행사에 참가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사진= 재시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