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4 00:12
연예

김동완 "누구와 갔던 곳에 널 데려가지 않아"…서윤아에 '심쿵 멘트' (신랑수업)

기사입력 2024.04.03 10:56 / 기사수정 2024.04.03 10:56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신랑수업'의 김동완과 서윤아가 둘만의 첫 여행에서 진짜 커플 같은 케미스트리를 발산한다.

3일 방송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에서는 김동완과 서윤아가 대구로 1박2일 여행을 떠나 현지 맛집은 물론 한옥 숙소에서 다정한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펼쳐진다.

이날 김동완과 서윤아는 커플룩을 맞춰 입은 채, 기차를 타고 대구로 향한다. 

얼마 후 동대구역에 도착한 두 사람은 택시를 타고 '김광석 다시그리기 길'에 있는 한 카페로 향한다. 

이때 서윤아는 "혹시 여기 와 봤어?"라고 돌발 질문을 던지고, 김동완은 "안 와봤지"라고 답한 뒤 "난 누구와 갔던 곳에 (서)윤아를 데려가지 않아"라고 박력있게 말한다. 

김동완의 심쿵 멘트에 스튜디오 멘토군단은 "갈수록 멘트가 고급스러워지네"라며 극찬을 쏟아낸다.

김동완이 미리 검색한 예쁜 카페에 들어선 두 사람은 티타임을 하며 "우리가 만난 지도 벌써 6개월이 됐다"면서 감상에 젖는다.



이후 김동완은 "1박 2일 여행을 간다니까 어머니께서 걱정하진 않으시냐?"라고 묻는다.

이에 서윤아는 어머니의 솔직한 반응을 전하는데, 두 사람의 대화를 듣던 멘토군단은 일제히 "나이스 멘트"를 입 모아 외쳐, 과연 무슨 이야기가 오갔는지에 관심이 쏠린다.

그런가 하면 두 사람은 김동완이 미리 예약해놓은 한 식당으로 들어가 저녁 식사를 한다.

밀가루와 소고기를 못 먹는 서윤아를 위해 김동완은 감자전분으로 만든 굴전과 독도새우, 간장게장, 대게찜 등을 미리 주문해 놓아 서윤아를 감동케 한다.

또 서윤아는 세심하게 게살을 발라주는 김동완을 향해 "우리 둘이 같이 있으면 평생 잘 먹고 잘 살겠다"라며 웃는다.

이를 들은 멘토군단 문세윤은 "거의 (결혼) 확정 도장 찍은 멘트 아니냐?"라며 놀라워하고, 김동완은 "평생? 혹시 나한테 '결혼라이팅' 하는거야?"라고 너스레를 떤다. 

나아가 식사 후에는 고즈넉한 한옥 숙소에 다정히 들어가는 두 사람의 첫 1박2일 여행의 밤이 공개돼 스튜디오를 달군다.

'신랑수업'은 3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채널A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