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3 22:21
연예

송중기, '세기의 부부' 김수현X김지원 만남…'눈물의 여왕' 오늘(31일) 출격

기사입력 2024.03.31 14:57 / 기사수정 2024.03.31 14:58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배우 송중기가 '눈물의 여왕'에 등장한다.

tvN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극본 박지은, 연출 장영우 김희원) 측은 31일 송중기의 특별 출연 스틸과 함께, 세기의 부부로 활약 중인 김수현(백현우 역), 김지원(홍해인 역)과의 유쾌한 티키타카를 예고했다.

앞서 '눈물의 여왕'은 배우 오정세, 고규필, 임철수부터 프랑스 배우 세바스찬 로체(Sebastian Roché), 독일 배우 디에터 할러포르덴(Dieter Hallervorden) 등 국경을 초월한 특별출연 라인업으로 화제를 모았다. 여기에 연기력과 흥행 파워를 고루 갖춘 배우 송중기가 합류, '눈물의 여왕' 특별출연 라인업에 새로운 한 획을 그을 예정이다.

특히 송중기가 '눈물의 여왕'에서 어떤 인물로 등장할지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과연 송중기가 극 중 세기의 부부 백현우, 홍해인과 어떤 인연으로 엮이게 될지, 그의 존재가 부부관계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이목이 집중된다.



뿐만 아니라 이번 작품을 통해 드라마 '빈센조' 연출이었던 김희원 감독을 비롯해 과거 같은 작품에서 호흡을 맞췄던 김수현, 김지원과도 오랜만에 재회해 반가움을 더한다. 송중기는 "작품에 힘이 되고자 왔는데 제가 오히려 더 재밌게 찍고 가는 것 같다. 많이 기대해달라"며 출연 소감을 전해 본방사수 욕구를 자극하고 있다. 

제작진 역시 "바쁜 상황에서도 흔쾌히 시간을 내서 달려와 준 송중기 배우에게 감사하다"며 "찰나의 등장만으로도 사방을 압도하는 오라(Aura)를 가진 송중기 배우의 매력에 현장에서도 감탄이 쏟아졌다. 모두의 예상을 초월하는 역할로 강렬한 인상을 남길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세 사람의 역대급 만남은 31일 오후 9시 20분 '눈물의 여왕' 8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tvN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